"쌍용차, 갖춰지고 있는 그림 인내심 필요…목표가 유지"-이베스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11-28 07:27   수정 2017-11-28 07:58

"쌍용차, 갖춰지고 있는 그림 인내심 필요…목표가 유지"-이베스트

이베스트투자증권은 28일 쌍용자동차에 대해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기존과 동일한 5700원을 유지했다.

유지웅 연구원은 "2020년 (마힌드라) 그룹의 계획대로라면 전기차 부품가격 인하 및 전반적인 고정비 절감효과로 매출원가율은 드라마틱하게 향상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신차효과 및 수출볼륨 증가시 원가율이 82% 이하로 감소하게 될 경우 이익구간에 들어갈 수는 있으나(2018, 2019년 평균 원가율 84.5 추정), 전반적인 경쟁강도를 감안시 보수적 스탠스를 갖출 필요가 있다"고 평가했다.

지난 주 쌍용차 모기업 마힌드라는 미국 디트로이트에 조립공장 설립 계획을 발표했다. 약 2억3000만 달러 규모의 투자 하에 선제적으로 마힌드라의 오프로드 전용 차량이 투입될 예정이다.

유 연구원은 "아난드 마힌드라 회장은 금번 미국 진출에는 기존 농기계 전문업체로써의 인식을 줄이기 위해 자회사 쌍용차의 전략적 동반 진출도 모색하고 있다고 밝혔다"며 " 마힌드라 그룹은 이탈리아의 피닌파리나 그룹 인수부터 전기차 개발까지 상당히 넓은 스펙트럼에서 준비를 해오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국 공장에서는 피닌파리나의 역량을 활용한 하이엔드급 전기차 모델 생산 등 다양한 파워트레인 적용을 기대해 볼 수 있고, 마힌드라그룹의 성공적인 전기차 생산 기술이 2020년부터 쌍용차로 이전될 경우 쌍용차 입장에서는 단숨에 성공적인 친환경차 메이커로 올라설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2020년도 전기차(EV) 모델부터 쌍용차는 그룹사와의 공용 플랫폼을 사용, 원가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문제는 2018~2019년 내연기관 SUV 파워트레인의 경쟁이 국내에서 상당히 거세질 것으로 보이는 점, 최근 출시된 신차 G4 렉스턴의 볼륨효과 및 2018년 1월 출시가 예정돼 있는 렉스턴 스포츠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내다봤다.

김정훈 한경닷컴 기자 lennon@hankyung.com



기업의 환율관리 필수 아이템! 실시간 환율/금융서비스 한경Money
한경닷컴, 기업 대상 '2018년 환율전망 및 금리전망 세미나' 오는 12월 12일 KDB산업은행과 공동 주최!
[ 무료 주식 카톡방 ] 국내 최초, 카톡방 신청자수 35만명 돌파 < 업계 최대 카톡방 > --> 카톡방 입장하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