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창용 캠코 사장 "취약중소기업 지원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주력하겠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7-09 13:20  

문창용 캠코 사장 "취약중소기업 지원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 주력하겠다"



문창용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사진)은 9일 부산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올 하반기부터 부산지역 취약 중소기업과 해운업 재기 지원, 노후청사 복합개발, 청년층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창출을 선도해 부산지역 경제활력을 높이는 데 주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사장은 “부산은 자영업자와 중소기업 비중이 높은 특성을 나타내고 있으며, 지역경기 부진 등으로 제조업의 침체가 지속되고 있어 취약중소기업에 대한 공공부문의 선제적 지원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문 사장은 우선 캠코법을 개정해 기업구조조정분야의 공적 지원시스템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이러한 법적체계를 기반으로 재기 가능성이 높은 회생절차기업의 경영정상화 지원 기능을 강화하고, 법인채권 연대보증인에 대한 채무조정을 추진할 계획이다.은행권 동산 담보대출 회수를 지원해 부산 지역 취약중소기업이 정책효과와 편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기로 했다.

그는 ‘기업구조혁신지원센터’ 운용,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 및 ‘담보부사채발행지원’ 등 중소기업 경영정상화 지원프로그램도 강화해 부산경제의 중심인 중소기업이 위기를 극복하고 경제활동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 사장은 장기침체로 위기를 겪고 있는 해운업을 지원할 방침이다.캠코선박펀드를 조성해 연간 2500억원 규모의 유동성을 공급해 해운업의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경쟁력을 강화하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청년층 주거 안정 지원을 위해 옛 남부경찰서 부지 노후청사 복합개발도 적극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현재 진행 중인 부산통합청사 위탁개발도 내년 3월 입주를 목표로 차질없이 마무리할 계획이다.향후 부산 지역 내 노후 저활용 국유지를 적극 발굴하고 개발해 부산 지역상권 활성화와 국가재정 증대에도 기여하기로 했다.

문 사장은 청년들에게 희망이 되는 일자리 지원을 위해 연내 110여명을 신규채용하기로 했다. 부산 지역인재를 위해 정부 가이드라인인 21%를 넘어서는 채용과 다양한 취업역량강화 프로그램을 통해 부산지역 청년층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캠코는 부산이전 5년차를 맞아 앞으로도 가계 $기업 $공공 취약부문에 대한 선제적 재기 지원에 나서기로 했다.부산경제의 선순환을 돕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솔선수범해 부산지역 경제활력 제고의 주춧돌이 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한편 캠코는 오는 15일 오전11시부터 회생절차 종결기업인 경남 김해 디에이치피이엔지를 방문한 뒤 오후 2시30분부터 부산국제금융센터 3층 캠코마루에서 ‘자본시장을 통한 기업구조혁신방향 토론회’를 연다.

금융위원회 주재로 회생법원, 민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기업구조조정제도 점검 태스크포스가 회생기업 대상 캠코의 신규자금대여(DIP) 금융 투입 최초 사례 및 기업정상화 사모투자펀드(PEF) 유한책임출자자(LP) 참여 사례와 시장중심 기업구조혁신 지원방안의 세부 추진 계획 발표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는 최종구 금융위원회 위원장,문창용 캠코 사장,이진웅 서울회생법원 부장판사,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허용도 부산상공회의소 회장,빈대인 BNK부산은행장,한민 기업구조조정제도 점검 태스크포스(TF) 이화여대 교수,김성용 성균관대 교수,최준규 서울대 교수,임치용 김앤장 변호사,이은재 광장 변호사,임장호 태평양 변호사,김두일 UAMCO(연합자산관리) 상무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부산=김태현 기자 hyun@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