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의 꽃' 이준기, 스윗+다정 비하인드 컷 공개…'설렘유발러 변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04 12:16   수정 2020-08-04 12:18

'악의 꽃' 이준기, 스윗+다정 비하인드 컷 공개…'설렘유발러 변신'

악의 꽃 이준기 (사진=나무엑터스)


이준기가 설렘유발러로 변신했다.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에서 상극의 이미지를 자유로이 오가며 두 얼굴의 연기를 펼치고 있는 이준기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소속사 나무엑터스를 통해 공개된 ‘악의 꽃’ 1-2화 비하인드 컷에서는 이준기의 스윗하면서도 자상한 면모가 가득 담겨있어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앞치마를 두른 채 음식 재료를 손질하거나 극 중 딸로 나오는 정서연과 함께 피자 토핑을 고르고 있는 그의 모습은 ‘악의 꽃’에서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과 딸 백은하의 완벽한 남편이자 아빠인 백희성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는 듯해 색다른 설렘을 선사한다.

더불어 지원을 바라보는 희성의 꿀 떨어지는 눈빛 역시 시선을 끈다. 방송 첫 주 백희성이 ‘가촌리 이장 살인사건’의 범인 도현수와 동일 인물이라는 사실이 밝혀졌음에도, 그가 가족에게 보이는 따스한 면모는 희성을 둘러싼 차가운 진실을 외면하고 싶게 만든다. 이렇듯 극과 극의 이미지를 완벽하게 표현해내고 있는 그의 모습은 과연 희성의 본 모습은 무엇일지에 대한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뿐만 아니라 촬영 중 쉬는 시간 이준기 본연의 모습 또한 화제다. 평소 촬영장 에너자이저로 유명한 그이지만 대본을 대할 때만큼은 연기 장인다운 프로페셔널함을 보여준다. 진지한 눈빛과 자세로 대본을 보고 있는 그의 모습에서는 한 장면 한 장면, 전혀 다른 ‘백희성’과 ‘도현수’ 두 인물을 표현하기 위한 고뇌가 느껴지는 듯해 앞으로 보여줄 연기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킨다.

시작 전부터 믿고 보는 작가, 감독, 배우의 조합으로 화제를 모았던 ‘악의 꽃’은 방송 직후 기대 그 이상의 연출력과 배우들의 명품 연기력으로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특히 2년만에 안방극장 복귀가 무색하리만큼 시청자들을 압도하는 폭풍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이준기의 새로운 연기 변신 또한 눈길을 끄는 상황.

‘악의 꽃’ 1-2화를 통해 진짜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집중되고 있는 가운데, 앞으로 그가 그려낼 사랑과 진실에 대한 이야기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이준기 문채원 주연의 ‘악의 꽃’은 매주 수요일, 목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