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스트릭트,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관 '아르떼뮤지엄' 제주에 오픈…"국내 최대 규모"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24 17:49   수정 2020-09-24 18:29

디스트릭트,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관 '아르떼뮤지엄' 제주에 오픈…"국내 최대 규모"

국내 최대 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관 ‘아르떼뮤지엄(ARTE MUSEUM)’이 오는 30일 제주 애월읍에 문을 연다.

아르떼뮤지엄은 서울 삼성역 인근에 파도가 몰아치는 모습의 대형 공공미디어 아트 ‘WAVE’를 연출한 것으로 유명한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제작사 d’strict(디스트릭트)가 오픈하는 상설 미디어아트 전시관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20년 실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중 하나로 선정돼 설립된 아르떼뮤지엄은 ‘시공(時空)을 초월한 자연(ETERNAL NATURE)’을 컨셉으로 하며, 각각 다른 주제로 준비된 10개의 전시 공간을 선보인다. 바닥 면적만 4600㎡(1400평) 크기에 최대 높이는 10m에 달한다. 디스트릭트 관계자는 "국내 최대 규모의 몰입형 미디어 아트 전시관"이라고 소개했다.

다양한 자연의 공간과 소재를 재해석한 작품들 가운데 기획 전시 공간인 ‘가든(Garden)’은 압도적인 규모를 자랑한다. 내년 6월까지 선보일 가든의 첫 전시는 제주의 자연과 서양미술사를 소재로 진행되는 약 30분 가량의 몰입형 미디어아트 쇼다.

이외에도 플라워(Flower), 비치(Beach), 워터폴(Waterfall), 웨이브(Wave), 스타(Star), 나이트 사파리(Night Safari) 등 모두 10개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각각의 전시 공간은 자유로운 이동이 가능하며, 전체 작품을 모두 관람하는 데에는 평균 2시간이 소요될 예정이라고 디스트릭트는 밝혔다.

아르떼뮤지엄은 디스트릭트 특유의 시각적 강렬함과 함께 감각적인 사운드 및 품격 있는 향기를 가미한 몰입형 전시관으로 구성됐다. 그래미 어워즈를 2회 수상한 황병준 사운드미러코리아 대표가 음향 연출을, 프랑스 그라스 조향스쿨 GIP의 아시아 공식 대표기관인 ‘센트바이’가 전체 전시관의 조향을 담당했다.

디스트릭트는 2011년 세계 최초 4D 아트파크(ART PARK)인 ‘라이브 파크(Live Park)’를 선보인 바 있다. 디스트릭트 관계자는 “‘아르떼뮤지엄’은 디스트릭트의 오랜 노하우와 역량을 집대성하여 준비한 미디어아트 전시의 결정체”라고 소개했다.

이성호 디스트릭트 대표는 “‘ETERNAL NATURE’라는 주제 아래 지속적으로 새로운 전시 작품을 선보일 계획”이라며 “2021년부터는 국내 다른 지역과 해외에도 아르떼뮤지엄을 확산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2004년 설립된 디스트릭트는 지난 5월 서울 삼성동 SM타운 코엑스 아티움 건물 앞 공공미술 프로젝트로 선보인 ‘WAVE’로 국내외 언론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당초 4월 한 달 동안만 삼성동 전광판에 비춰질 예정이었지만, 뜨거운 인기에 힘입어 지금까지도 계속 전시가 이뤄지고 있다. WAVE를 소개하는 유튜브 영상은 1억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이전까지 디스트릭트는 주로 상업 디자인 영역에서 공간 기반 디지털 디자인 작업을 진행해왔다.

정의진 기자 justjin@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