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출 신기록 쓴 네이버 '오프라인 결제' 진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0-29 17:23   수정 2020-10-30 01:45

매출 신기록 쓴 네이버 '오프라인 결제' 진출

네이버가 올해 3분기에 분기 기준으로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쇼핑, 핀테크, 콘텐츠 등 신사업이 크게 성장한 데 힘입은 결과다. 네이버는 다음달 오프라인 매장에 자체 QR코드 결제망을 구축하는 등 쇼핑과 테크핀 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신사업이 최대 매출 이끌어
네이버는 올 3분기 연결기준 매출이 1조3608억원, 영업이익은 2917억원으로 집계됐다고 29일 발표했다. 각각 1년 전보다 24.2%와 1.8% 증가했다. 네이버는 최근 일본 자회사 라인과 야후의 경영 통합이 반독점 심사를 통과하면서 이번 분기부터 라인의 연결 실적을 집계에서 뺐다. 3분기 실적에 라인을 포함하면 매출 2조598억원으로 분기 기준 2조원을 처음으로 넘는다.

모든 사업 분야에서 매출이 늘었다. 전체 매출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는 서치플랫폼(검색 광고·디스플레이 광고)의 3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8.2% 증가한 7101억원을 기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고객사인 기업들의 광고 수요가 감소한 것을 고려하면 선방했다는 평가다. 최인혁 네이버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실적 발표 콘퍼런스콜에서 “7월에는 밴드, 9월에는 네이버 카페, 모바일 웹 등에 성과형 광고 상품을 추가했고 신규 광고주도 영입했다”고 설명했다.

역대 최대 매출은 커머스(쇼핑), 핀테크(간편결제·디지털 금융), 콘텐츠(웹툰·영상 등), 클라우드 등 나머지 4개 분야가 이끌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비대면 소비 방식이 확산한 덕을 봤다. 박상진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네이버의 사업 포트폴리오가 과거 검색, 광고 위주 시절과 많이 바뀌었다”며 “커머스뿐 아니라 핀테크, 클라우드 사업의 성장이 가속화했다”고 말했다.

3분기 커머스 부문 매출은 2854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40.9% 증가했다. 네이버의 쇼핑몰인 스마트스토어 판매자 수는 3분기 38만 명으로 전 분기보다 3만 명 늘었다. 3분기 스마트스토어에서 발생한 거래액은 전년 동기보다 72% 증가했다. 지난 6월 출시한 ‘네이버 플러스 멤버십’ 가입자 수는 160만 명을 돌파하며 커머스 거래액 증가에 기여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지난달 네이버쇼핑에서 멤버십 가입자의 거래액 비중이 15%를 차지했다”며 “연내 가입자 수 200만 명 돌파를 목표로 꾸준히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QR코드 결제망으로 오프라인 공략
쇼핑 분야의 성장으로 간편결제 서비스인 네이버페이 등이 포함된 핀테크 분야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67.6% 늘어난 1740억원을 기록했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1150억원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31.8% 늘었다. 웹툰의 글로벌 사용자가 6700만 명을 넘겼고, 월 거래액은 전년 동기보다 40% 이상 늘어난 2200억원을 기록했다. 클라우드 부문 매출은 원격 근무와 온라인 교육 등의 확산으로 클라우드 수요가 증가해 1년 전보다 66.2% 늘어난 763억원을 올렸다.

네이버는 가장 성장세가 가파른 커머스와 핀테크 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다음달 오프라인에 자체 QR코드 결제 서비스를 처음으로 내놓는다. 지금은 정부가 운영하는 제로페이 결제망에서 네이버페이를 이용할 수 있다. 자체 QR코드 결제망을 구축해 오프라인 간편결제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내년에는 QR코드 결제망에 신용카드도 연계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라인·야후 통합 법인과 쇼핑 부문을 중심으로 협력도 강화할 예정이다. 한 대표는 “네이버가 가진 스마트스토어나 쇼핑 검색 등과의 협업이 가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주완 기자 kjwan@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