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우 장중 1만선 붕괴..고용-유럽발 충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0-02-05 06:28  

다우 장중 1만선 붕괴..고용-유럽발 충격

뉴욕증시가 부진한 고용지표와 유럽국가들의 부도 위험 고조로 급락했습니다.

장중 한때 1만선이 무너졌던 블루칩 중심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어제보다 268.37pt(2.61%) 하락한 10,002.18로 마감했습니다.

나스닥지수도 65.48pt(2.99%) 급락한 2,125.43으로 S&P500지수도 34.17pt(3.11%) 내린 1,063.11을 기록했습니다.

그리스발 국가 부도위험이 스페인과 포르투갈로 확산된데다 미국의 지난주 신규실업급여신청자수가 예상 밖의 증가세를 보이면서 주말에 발표될 고용지표에 대한 우려를 키웠습니다.

스페인과 포르투갈증시는 일제히 5% 넘게 급락했고 이들 국가들의 부도 위험을 반영하는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은 사상 최고치로 치솟았습니다.

지난주 신규실업급여신청자수는 2주전보다 8000건 증가한 48만건을 기록했습니다. 예상치 45만5000건을 웃돌았습니다. 반면 12월 공장주문은 전월대비 1.0% 증가해 예상치 0.5% 증가를 웃돌았습니다.

여기에다 마스터카드와 CME 등의 4분기 실적이 예상치를 밑돌았고 신용평가사인 S&P는 웨런 버핏의 버크셔 해더웨이의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했습니다. 어제 장마감후 양호한 실적을 발표한 시스코시스템즈도 악재에 묻혔습니다.

안전자산 선호현상으로 달러화는 유로대비 7개월래 최고치를 기록하자 국제유가와 금가격은 투매현상이 빚어지면서 원자재 관련주가 급락세를 주도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