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오프제 변칙 활용 우려 높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0-02-08 10:43  

"타임오프제 변칙 활용 우려 높다"

유급 노조 전임자의 인원을 제한토록 한 노동관계법 시행령 조항이 시간단위로 제한 쪽으로 가닥을 잡으면서 재계의 반발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전경련 한 관계자는 "이번 시행령으로 기업들의 반발은 당연하다"며 "타임오프제의 의미가 사라졌다기 보다 변칙적인 활용이 많아질 우려가 높다"고 말했습니다.

한국경영자총협회도 "유급 전임자 수를 제한할 수 있는 법적 근거가 사라져 노사갈등의 불씨가 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한편, 타임오프제는 노조 전임자의 임금 지급을 금지하는 대신 노사교섭과 협의, 고충처리, 산업안전 등 필수 노조활동 시간만 유급으로 인정하는 제도로 오늘 7월부터 시행됩니다.

<한국직업방송/WWW.WORKTV.OR.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