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K5 하이브리드 올해 6천대 판매 목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1-05-13 14:01  

기아차 "K5 하이브리드 올해 6천대 판매 목표"

기아자동차는 지난 2일 출시한 K5 하이브리드의 올해 판매량을 6천대로 목표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기아차는 이날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가진 K5 하이브리드 미디어 시승회에서 "지난 10일간 900대의 계약을 접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지난 2일 출시한 K5 하이브리드는 쏘나타 하이브리드와 함께 국내 첫 중형 가솔린 하이브리드 모델로 21.0km/h의 높은 연비를 자랑한다.

기아차는 내년에는 내수에서 1만대, 수출에서 6천대 등 총 1만6천대를 판매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기아차는 K5 하이브리드에 들어가는 배터리 등 하이브리드 전용 부품의 보증기간을 캠리 하이브리드(5년, 8만km)보다 긴 6년 12만km로 정했다.

그러나 내부적으로는 30만km 이상 주행시 배터리 성능이 20% 떨어지는 것으로 연구돼 배터리 수명에는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K5 하이브리드가 기존 K5 가솔린 모델보다 사양에 따라 최대 370만원이 더 비싸지만, 3년 가량 운행(유가 1천950만원, 2만km/h 주행시)하면 보전될 것"이라고 말했다.

K5 하이브리드는 K5 가솔린 모델 외관에 하이브리드 전용으로 개발한 엔진과 30kW급 전기모터를 탑재해 총 191ps의 최고출력과 27.1kg.m의 최대토크를 달성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