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가 남자보다 `齒科공포` 더 느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01 17:59  

"여자가 남자보다 `齒科공포` 더 느껴"

병원에 가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은 없다. 그 중에서도 치과는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거의 `공공의 적`이다.

`윙`하는 소리와 함께 입 안으로 무엇인가 들어오는 그 느낌은 정말 무섭고 괴이하다.



여자가 남자보다 `치과공포`를 더 크게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1일 원광대 치과대학에 따르면 이 대학 소아치과학교실 및 치의학연구소의 한 연구팀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경기도 D중학교 학생들의 치과 진료에 대한 공포 및 불안에 관한 연구` 보고서를 대한치과의학협회지 최신호에 실었다.

`치과공포`는 구강 치료를 받을 때 환자가 여러 자극에 반응하며 주관적으로 느끼는 불안이나 두려운 정도를 이르는 것으로 과거의 좋지 않은 치료 경험이 주된 원인으로 알려져 있다.

조사결과 치과를 찾을 때 경험한 평균 공포점수는 여학생이 52.38점으로 남학생의 47.27점보다 크게 높았다.

구체적으로는 `치과에 도착했을 때, 대기실에서, 치료의자에 앉아 두려움을 느낀다`, `마취용 주삿바늘을 볼 때 무섭다`, `치아가 없어지는 느낌을 받을 때 두렵다`등의 항목에 대해 매우 그렇다고 답한 여학생들이 남학생의 그것보다 훨씬 많았다.

연구팀은 "치과공포는 치과진료를 꺼리는 주된 원인으로 클래식을 병원에 흐르게 하고 조명을 은은하게 하는 등 심리적 안정 방법을 찾아보는 것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