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수 부산사투리, 팬 요청에 "억수로 사랑한데이, 내 아를 낳아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11 12:43   수정 2013-08-11 12:46

준수 부산사투리, 팬 요청에 "억수로 사랑한데이, 내 아를 낳아도"

그룹 JYJ 멤버 김준수(XIA)가 부산 콘서트에서 부산 사투리에 도전해 화제다.



10일 김준수는 솔로 정규 2집 아시아투어 4번 째 목적지인 부산 콘서트에서 1집 타이틀 곡 `타란탈레그라(TARANTALLEGRA)`로 콘서트 문을 열었다. 이어 2집 수록곡 `나 지금 고백한다` `초콜릿 걸(Chocolate Girl)`을 열창하며 부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날 김준수가 "오랜만에 부산에 왔는데 정말 좋다. 역시 부산은 최고의 도시다. 아이 러브 부산!(I Love Busan!)"라고 말하며 걸어 나오자 공연장은 1만 4000여 명의 함성으로 가득 찼다.

이후 김준수는 미국 최고 안무팀과 함께 꾸미는 에너지 넘치는 댄스 무대는 물론 올라이브 발라드 무대까지 연이어 선보이며 공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열정적인 도시인 만큼 부산 팬들은 노래에 추임새를 넣으며 모든 노래를 따라 부르는 등 뜨거운 응원 열기를 보였다.

그리고 김준수가 노래 중간 중간에 들려주는 내레이션 및 속삭임에는 공연장이 떠나갈 듯한 함성을 보내기도 했다. 실제로 공연 시작 1시간 전부터 미리 입장한 팬들이 앨범 전곡을 무반주로 떼창해 관계자들을 놀래킨 바 있다.

김준수는 팬들의 소원을 들어주는 `지니 타임`에서 생일인 팬의 소원으로 부산 사투리에 도전했다. 김준수는 "누나야 억수로 사랑한데이, 내 아를 낳아도, 니 오빠야 믿제"등 부산 사투리를 유창하게 구사했고 부산 팬들은 환호성을 질렀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준수 부산사투리 도전 대박 귀엽다" "준수 부산사투리 이건 직접 들어봐야 해요" "준수 부산사투리 실제로 들어보고싶다" "준수 부산사투리 도전 궁금해" "준수 부산사투리 난 위너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한국경제TV 양소영 기자
sy7890@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