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웅 낭만자객, 기타연주에 흠뻑 빠진 세 남자‥최민수, 노민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20 11:38  

엄태웅 낭만자객, 기타연주에 흠뻑 빠진 세 남자‥최민수, 노민우


▲엄태웅 낭만자객(사진=칼과꽃 문화산업 전문회사)


지난 20일 KBS2 수목드라마 `칼과 꽃`(극본 권민수, 연출 김용수) 촬영장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사진 속에는 최민수(연개소문 역)와 노민우(연남생 역), 엄태웅(연충 역)이 옹기종기 모여앉아 기타 치는 모습이 담겼다.


연이은 폭염 속 촬영으로 지칠 법하지만 이 세남자는 전혀 개의치 않는 눈치다.


밴드 36.5를 결성해 앨범을 내고 리드싱어로 활동 중인 최민수와 최근 아이콘이란 이름으로 첫 앨범을 내고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노민우 사이에 엄태웅의 기타연주가 이목을 끈다.


이런 프로들 사이에서도 굴하지 않고 엄태웅은 극중에서 라이벌인 노민우를 스승님으로 모시고 기타를 배우는 모습을 보였다.


KBS 2TV `칼과 꽃`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영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