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은희, "권태기엔 유준상 젓가락질 하는 모습도 싫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8-26 18:42  

홍은희, "권태기엔 유준상 젓가락질 하는 모습도 싫었다"

배우 홍은희가 첫 주행부터 폭탄발언과 돌직구를 쏟아내며 독특한 MC 신고식을 치룬다.



26일 방송될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는 새롭게 MC로 합류한 홍은희가 김구라와 함께 첫 주행을 시작, 거침없는 돌직구 퍼레이드를 선보인다. 첫 게스트로는 홍은희의 절친 배우 김성은, 유리상자 이세준, 가수 서영은이 탑승해 홍은희의 실체를 샅샅이 밝힐 예정이다.

평소 홍은희와 친분이 두터운 김성은은 첫 게스트로 택시에 올라 유부녀로서 솔직과감한 이야기를 나눈다. 어린나이에 유명인과 결혼한 공통점을 지닌 홍은희와 김성은은 아내로서, 엄마로서 느끼는 감정들을 서로 맞장구치며 유부녀 토크를 펼친다.

첫 주행에서 홍은희는 김구라 못지 않은 돌직구와 폭탄발언을 쏟아내며 위험한(?) 택시 주행을 선보인다. 홍은희는 축구선수 정조국의 아내인 배우 김성은에게 "축구선수는 하체잖아. 어때 달라?"라며 유부녀만이 할 수 있는 토크로 택시 안의 분위기를 후끈 높였다고.

이어, 평소 11년차 잉꼬부부로 유명한 홍은희는 남편 유준상과의 권태기도 과감없이 털어놓으며 "권태기 때 남편이 젓가락질 하는 모습도 싫었다. 옆으로 누운 것도 싫고 나를 쳐다보는 모습은 더 싫었다"며 웃음폭탄을 터뜨렸다고.

또한 남편 유준상의 상대 여배우 중 가장 질투나는 인물로 영화 `북촌방향`을 함께 찍었던 김보경을 꼽았는데, 그 이유는 오늘 저녁 8시에 방송되는 `택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더불어, 유리상자 이세준과 가수 서영은의 최근 근황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사진=CJ E&M)

한국경제TV 양소영 기자
sy7890@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