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피겨스케이팅 점수 논란` 김연아 쇼트에 0점 vs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는 2점 `이해 불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2-20 15:05  

`피겨스케이팅 점수 논란` 김연아 쇼트에 0점 vs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는 2점 `이해 불가..`


`피겨 여왕` 김연아가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여자 피겨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1위에 올랐지만 상대적으로 낮은 점수가 논란이 되고 있다.

김연아는 20일(한국시각)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경기에서 기술점수(TES) 39.03점과 예술점수(PCS) 35.89점을 받아 74.92점으로 1위에 올랐다.

이날 김연아는 `어릿광대를 보내주오`에 맞춰 환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다. 하지만 완벽한 연기에 비해 점수가 낮았다.

국내에서 뿐만 아니라 외신들도 황당해 했다.

영국의 BBC는 "김연아의 스텝 시퀀스는 충분히 레벨4 수준이었는데, 레벨3밖에 되지 않아 이상하다"고 전했다.

또한 미국 일간지 USA투데이는 "소트니코바는 74.12점을 획득한 코스트너를 앞질렀다"며 "도대체 어떻게 그녀가 표현력이 뛰어났던 코스트너보다 높은 점수를 받았는지 아무도 알 수 없다"며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의 높은 점수에 의구심을 드러냈다.

이어 "빙판으로 돌아온 금메달리스트는 높이 날아올랐고, 한 러시아 선수(리프니츠카야)는 심리적인 압박에 짓눌렸다. 다른 러시아 선수는 거품이 낀 점수를 받았다"고 평가했다.

김연아의 낮은 점수가 논란이 되자 20일 오전 한 매체는 김연아와 아델리나 소트나코바의 쇼트 채점표를 비교 보도하기도 했다.

공개된 채점표에 따르면 김연아는 한 심판으로부터 트리플 플립 점프에 대한 가산점을 받지 못했다.

반면, 쇼트프로그램에서 2위를 차지한 러시아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는 모든 심판들로부터 트리플 플립에 가산점을 받았다.

특히 소트니코바의 트리플 플립, 레이백 스핀, 더블악셀, 스텝시퀀스, 플라잉카멜 스핀 등은 김연아 보다 많게는 0.3점, 적게는 0.1점 이상 높아 편파 판정이 아니냐는 논란이 일고 있다.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와, 김연아 피겨스케이팅 쇼트 점수표를 확인한 누리꾼들은 "김연아 쇼트 점수에 비해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너무 많이 받았다",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점수 퍼주네", "김연아 쇼트 완벽했는데 피겨스케이팅 점수가 왜 이모양?", "아델리나 소트니코바, 김연아 쇼트 점수 저렇게 준 피겨스케이팅 심판 누구야?", "피겨스케이팅 심판 이름까지 공개해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