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10대그룹 시총 1% 감소··현대중공업 가장 위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08-11 15:37  

올해 10대그룹 시총 1% 감소··현대중공업 가장 위축

올해 들어 10대 그룹 중 현대중공업의 시가총액 감소율이 가장 높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설명=울산 현대중공업>

이와함께 10대 그룹 중 절반 이상의 시총이 감소하면서 이들의 시총 합산규모도 지난해 말보다 1% 가까이 줄었다.

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7일 종가 기준 10대 그룹의 시총 합산액은 727조20억원으로

지난해 말(733조2,707억원)보다 0.85%(약 6조2,700억원) 줄어들었다.

삼성, 현대자동차, SK, LG, 포스코, 롯데, 현대중공업, 한화, GS, 한진 등 10그룹의 시총감소에 따라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전체 시총에서 차지하는 이들의 비중도 지난해 말 56.18%에서 53.31%로 2.87%P 감소했다.

10대 그룹 중 시총 감소율이 가장 높은 곳은 현대중공업으로

지난해 말 23조8,825억원에서 13조9,625억원으로 무려 41.54% 나 감소했다.

그밖에 롯데(-16.11%), 한화(-10.23%), 삼성(-3.30%), GS(-3.22%), 포스코(-1.07%) 등 모두 6개 그룹의 시총이 지난해 말보다 줄었다.

반면 10대 그룹 중 올해 들어 시총이 늘어난 그룹은 한진(23.96%), SK(10.42%), LG(7.82%), 현대자동차(4.06%) 등 4개 그룹에 그쳤다.

10대 그룹에 소속된 종목 중 올해 들어 주가 상승률이 가장 높은 종목은 현대하이스코로

이 종목의 주가는 지난해 말 37,700원에서 지난 7일 90,100원으로 138.99% 급등했다.

그밖에 GS 그룹의 삼양통상(136.78%), SK 그룹의 SKC 솔믹스(83.28%), 삼성 그룹의 호텔신라(75.94%),

한진 그룹의 한진(73.23%) 등의 주가 상승률이 높았다.

한편, 10대 그룹 중 시총이 가장 큰 그룹은 삼성(307조6,094억원), 현대자동차(151조5,905억원),

SK(89조7,750억원), LG(77조886억원), 포스코(34조9,277억원) 순이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