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마녀` 한지혜, 하석진 등에 업혀 술주정 "줸줸줸~ 줸틀맨이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4-12-01 09:54   수정 2014-12-01 10:23

`전설의 마녀` 한지혜, 하석진 등에 업혀 술주정 "줸줸줸~ 줸틀맨이다~"


`전설의 마녀`한지혜가 하석진과 술을 마셨다.

11월30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전설의 마녀`에서는 수인(한지혜)이 술에 취해 휘청거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우석(하석진)은 술에 취한 수인을 부축하면서 똑바로 걸어보라고 일렀다. 그러나 수인은 "나 완전 똑바로 걷고 있는데?"라며 웃었다. 그러면서 완전 똑바로 걸어볼테니 잘 보라고 했다. 수인은 혼자서 걷더니 똑바로 걷기는 커녕 무릎을 굽히며 이상하게 걸었다.

우석은 그런 수인의 어깨를 붙잡으면서 똑바로 걷는걸로 여기겠다며그를 감쌌다. 그런데 갑자기 수인이 갑자기 멈춰셨다. 그러더니 "이봐요, 빵선생. 난 꼭 성공할거예요. 성공하고 말거예요. 빵쟁이로 빵빵하게 성공해서~ 날 사람 취급하지 않고 무시했던 인간들한테 빵빵빵 통쾌하게 한 방 날릴거예요"라고 했다.

그러니까 선생님도 조심하라면서 수인은 총을 겨누는 시늉을 했다. 소주에 가락 국수까지 먹였는데 그럴거냐는 우석의 말에 수인은 "그래, 봐줬다"라며 손으로 만든 총을 거두었다.수인은 선생님을 빼고 신화그룹 인간들은 다 죽었다며 또 손으로 만든 총으로 "빵!빵!"을 외쳐댔다. 그리고 작렬히 쓰러졌다.

우석은 그런 수인을 업어주며 걷기 시작했다. 수인은 계속 "빵!빵!빵! 니들 다 죽었어"라며 술주정을 해댔다. 그러더니 "줸줸줸 줸틀맨이다~ 시계 차고 가는 너! 너만 잘났냐. 수갑 차고 가는 나! 나도 잘났다! 줸줸줸 줸틀맨이다"라며 노래를 불렀다.

우석은 조용히 좀 하라며 동네 사람들 다 깨겠다면서 교도소에서 이상한 것만 배웠다며 수인을 타박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수인을 업고 집으로 갔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