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목소리가 보여` 연지은, 탱탱한 뒤태..청순한 얼굴 `大반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3 10:28   수정 2015-03-13 10:40

`너의 목소리가 보여` 연지은, 탱탱한 뒤태..청순한 얼굴 `大반전`

`너의 목소리가 보여` 연지은, 탱탱한 뒤태..청순한 얼굴 `大반전

‘너의 목소리가 보여’ 연지은이 탄탄한 몸매에 청순한 얼굴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 3회에서는 김범수-유세윤-이특의 진행 하에 제3대 초대 가수 윤민수와 8인의 출연자들이 치열한 진실게임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윤민수는 얼굴과 몸매까지 완벽한 ‘핫 레이싱 모델’로 등장한 연지은이 음치일 것이라고 확신하고는 1차 선택에서 그를 지목했다.

하지만 확인결과 연지은은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거미의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의 고음까지도 완벽하게 소화하는 반전 실력을 선보였다.

이에 윤민수는 아쉬운 마음에 탄식했고, 출연진들은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하는 연지은의 가수 뺨치는 실력에 놀라워 했다.

1993년생인 연지은은 34-23-35 신체 사이즈를 소유한 신인 레이싱모델 활동 시작과 동시에 모터쇼에서 크게 주목받기 시작했으며 지난해 `엉벅지녀` 이은혜와 2014 모델 콘테스트 협찬사 상을 받기도 했다.

또 과거 화보 촬영 한 관계자는 "모델 연지은이 당당함과 탄탄한 몸매로 비키니뿐 아니라 요가복도 모두 완벽하게 소화해 `탱글녀`(탱탱한 글래머)로 통했다"고 칭찬했다.

한편 이날 ‘너의 목소리가 보여’에서는 윤민수가 자신과 닮은 꼴 박호용과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