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내장, 레이저 수술로 ‘보다 안전하고 정교하게 교정한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3 15:41  

백내장, 레이저 수술로 ‘보다 안전하고 정교하게 교정한다’



백내장은 작년 한해 65세 이상 노년층에서 가장 많이 발생한 입원성 질환으로, 보통 60세를 즈음하여 발생하기 시작한다. 노인성 백내장은 수정체가 혼탁해지면서 시력이 점차 떨어지고 물체를 볼 때 흐리거나 뿌옇게 보이는 시력장애 증상을 말한다.

백내장의 초기에는 정기적인 안과검진을 통해 진행 정도와 시력저하 여부 등을 체크해 점안약이나 내복약으로 진행을 억제할 수 있다. 하지만 백내장이 어느 정도 진행되어 수정체가 혼탁해졌다면 약물요법으로 회복하기 어려우며, 수정체를 교체하는 백내장수술을 통해 치료할 수 있다.

기존에는 백내장수술 시 하나의 초점만 교정이 가능한 단초점 인공수정체가 주로 사용되었다. 그러나 최근에는 근거리는 물론 원거리와 중간거리까지 다양한 거리의 초점을 맞추는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사용해 백내장 교정과 함께 다각적인 굴절이상까지 함께 개선이 가능하게 되었다.

백내장수술은 각막과 수정체를 감싸고 있는 수정체낭을 원형으로 절개해 뿌옇게 변한 수정체를 잘게 부숴 제거한 뒤 인공수정체를 삽입해 시력을 개선하는 방법이다.

수정체낭 절개 시에는 미세한 칼을 이용해 손으로 직접 시술하므로 의료진의 기술력에 100% 의존할 수 밖에 없다. 이때 많은 수술경험을 갖은 숙련의라 하더라도 환경적 요인 및 인공수정체 삽입 위치 등에 따라 정확도가 저하될 수 있으며, 이로 인한 합병증 발생도 간과할 수 없다.

이에 기존의 백내장수술의 단점을 보완할 수 있는 레이저 백내장수술이 등장해 주목을 받고 있다. 백내장 전용 레이저인 카탈리스(CATALYS) 장비를 통한 3D+ 레이저백내장 수술이 도입되면서 백내장수술의 안전성과 정교함이 한층 업그레이드 된 것이다.

3D+ 레이저백내장은 기존수술에서 칼과 초음파가 하던 역할을 전용 레이저가 담당해 수술 정확도가 한층 높아졌다. 또한 레이저를 통해 수정체낭 절개 및 수정체 핵 분쇄가 더욱 용이해 안구손상이 적어 일상 복귀가 빠르다는 장점이 있다.

이종호 서울밝은세상안과 대표원장은 “중기 이상 진행된 백내장으로 수정체 경화가 심한 고위험군 환자들도 수술이 가능해졌다”며, “아크리리사 트리, 렌티스 MPlus, 레스토렌즈, 아크리리사 렌즈 등 다양한 인공수정체를 통해 백내장은 물론, 노안과 근시, 난시, 원시를 동시에 개선할 수 있어 복합적 굴절 이상인 경우에도 만족도가 높다.”고 전했다.

이어 이종호 원장은 “백내장 수술에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수술 후 관리도 시력의 질을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이기 때문에 꼼꼼한 관리가 동반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부산 밝은세상안과는 종합병원 단위에서 사용하는 초음파 백내장 장비 INFINITI Vision System과 Alcon사의 LEGACY를 비롯한 다양한 백내장수술 장비 및 UBM, OCT등의 검사 장비를 보유하고 있으며, 최근 부산 밝은세상안과는 망막센터를 개설하면서 망막 및 백내장수술이 동시에 가능한 콘스텔레이션 비전 시스템과 안과전문수술용 첨단 현미경인 루메라700을 도입하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