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스태프에게 통 큰 한우 대접! `유쾌+훈훈` 회식자리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5-03-16 13:55  

박해진, 스태프에게 통 큰 한우 대접! `유쾌+훈훈` 회식자리

박해진, 스태프에게 통 큰 한우 대접! `유쾌+훈훈` 회식자리

배우 박해진이 통 큰 회식으로 스태프들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박해진이 13일 논현동의 한 식당에서 그동안 함께 고생했던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의 스태프들을 위해 한우를 대접했다.

지난해 12월에 시작됐던 `남인방-친구`의 촬영은 진혁 사단이 연출을 맡아 한국 스태프들이 대거 투입돼 화제를 모았다. 특히, 진혁 사단은 중국 드라마를 제한된 기간 내에 유일하게 끝낸 한국 스태프로 환상의 호흡을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박해진은 누구보다 고생한 스태프들이 다 함께 회포를 풀 수 있도록 특별한 자리를 마련했고 이 날 회식 자리에는 `남인방-친구`의 연출을 맡은 진혁 감독을 비롯해 약 50여명의 스태프들이 함께해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그런 가운데 박해진의 몸을 걱정한 조명감독은 특별히 그가 좋아하는 흑산도 홍어삼합을 직접 공수해오는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고 전해졌다. 덕분에 박해진 역시 회식을 마음껏 즐기며 더욱 활기찬 분위기를 이어갔다.

무엇보다 평소 스태프들을 누구보다 잘 챙기기로 소문난 박해진은 드라마 촬영 중 생긴 허리 부상에도 불구하고 누구보다 활기차게 촬영장 분위기를 주도하며 자리를 이끌어 갔다는 전언이다.

박해진은 "최고의 작품을 완성시키기 위해 모두가 합심했던 스태프들에게 작지만 고생한 보답을 해주고 싶었다. 오랫동안 같이 타국생활을 해서인지 가족 같은 분들이라 더욱 즐거운 시간을 보낸 것 같아 행복했다"며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박해진, 스태프 생각하는 마음 훈훈하다" "박해진, 멋있다" "박해진, 드라마 기대된다" "박해진, 진짜 통 큰 회식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박해진이 출연할 드라마 `남인방-친구`는 `남인방`의 두 번째 시리즈로 30대 남성들의 우정과 사랑을 그린 드라마다. 박해진은 천사같이 착한 남자 해붕 역을 맡았으며 평소 `절친`으로 유명한 중국 모델 장량, 중국의 인기스타 설지겸과 함께 호흡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여기에 SBS 드라마 `닥터 이방인`으로 호흡을 맞춘 진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통 큰 남자 박해진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중국 드라마 `남인방-친구`는 2015년 중 중국에서 방송된다.(사진=더블유엠컴퍼니)

한국경제TV 성지혜 기자
jhjj@blue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