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간경화 상관관계…치매도 예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3 11:47   수정 2016-02-03 12:01

커피 간경화 상관관계…치매도 예방?

커피 간경화

`커피 간경화`

커피가 간경화 위험을 줄인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2일(현지시각) 사우스햄프턴 대학 의과대학의 O. J. 케네디 박사의 연구논문 9편을 토대로 커피가 간경화 예방에 도움을 준다고 보도했다.

케네디 박사는 "커피를 매일 2잔 이상 마시는 사람은 간경변 위험이 44%↓, 간경변으로 사망할 위험이 50% 가까이 줄어드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한편, 커피가 치매 예방에도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스위스 커피과학정보연구소(ISIC)는 지난해 영국서 열린 `유럽 알츠하이머병학회 24차 연례학술회의`에서 "하루에 커피를 3∼5잔 마시면 치매 위험을 최고 20%까지 줄일 수 있다"고 밝혔다.

커피과학정보연구소는 커피의 주성분인 카페인과 항산화성분인 폴리페놀은 염증을 감소시켜 뇌의 기억중추인 해마의 손상을 억제한다고 주장했다.

또 커피를 적당히 마시면 치매 환자의 뇌 신경세포에서 나타나는 특징적 현상인 독성 단백질 베타 아밀로이드 플라크의 형성과 타우 단백질 엉킴을 억제하는 데 도움이 된다고 밝혔다.

그러나 커피의 효과는 4년 정도에 국한되며 그 이후에는 효과가 점점 줄어든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영국 알츠하이머병연구학회 사이먼 리들리 박사는 "관찰연구 결과라서 커피가 치매 위험을 낮춘다는 확실한 증거는 못 된다"면서 "이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임상시험이 필요하다"고 논평했다.

(사진=KBS 비타민 캡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