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양세찬, 알고 보니 개그계 ‘사랑과 전쟁’ 일으킨 주범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6-02-03 22:21  

‘라디오스타’ 양세찬, 알고 보니 개그계 ‘사랑과 전쟁’ 일으킨 주범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개그맨 양세찬이 알고 보니 개그계에 ‘사랑과 전쟁’을 일으킨 주범임이 밝혀지며 진정한 ‘마성의 남자’로 떠올랐다.


특히 함께 출연한 박나래-장도연이 양세찬을 두고 삼각관계를 형성했다고 전해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3일 방송되는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조희진/ 연출 황교진)에서는 서로 죽고 못 사는 네 사람 박나래-양세찬-장도연-양세형이 출연하는 ‘사랑과 전쟁’ 특집이 진행된다.


지난 9월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던 박나래는 자신이 짝사랑하고 있는 대상으로 개그맨 양세찬을 꼽았고, 이에 양세찬은 ‘자타공인 박나래의 남자’로 알려진 바 있다.


그런 가운데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박나래와 함께 동반출연을 하게 된 양세찬. “이분에게 반한 개그우먼만 한 트럭이라고 합니다”라는 소개에 이어 등장한 그는 범상치 않은 입담을 뽐내며 매력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특히 양세찬이 박나래뿐만 아니라 장도연의 마음까지 사로잡았음이 드러나며, 삼각관계가 형성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장도연 씨는 양세찬이 날 좋아하는구나 느낀 케이스가 있다고”라는 윤종신의 물음에 장도연은 양세찬에게 순간적으로 설렜던 때를 이야기 했고, 이에 박나래는 냉수를 벌컥벌컥 들이키며 흥분을 표출했다는 후문이어서 어떤 이야기들이 오고 갔을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양세찬은 박나래가 멋있어 보일 때가 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요즘 들어 (박나래가) 멋있어 보일 때가 있어요”라더니 “아우라도 좀 생기고 멋있어 보이더라고요”라면서 박나래에 대한 칭찬을 이어간 것. 이에 양세찬을 사이에 두고 삼각관계를 이루게 된 절친 박나래-장도연의 관계에 변화가 생기는 것은 아닐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더불어 양세찬은 박나래-장도연 둘 중에 한 명만 선택하라는 말에 “결혼은 박나래와, 연애는 장도연과 하고 싶다”고 밝혔다고 전해져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어 그는 박나래가 결혼에, 장도연이 연애에 적합하다고 생각한 구체적인 이유까지 밝혔다고 전해져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