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절한 바이오] 셀트리온 투자 50% 증액…바이오 업계 R&D '활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03 14:52  

[친절한 바이오] 셀트리온 투자 50% 증액…바이오 업계 R&D '활황'

    <앵커>

    지난해 한미약품 사태로 제약 바이오 기업들이 움츠려 들 것이란 우려가 많았습니다.

    그런데 올해 기업들의 투자 계획들을 보니, 그렇지만은 않은 것 같네요. 자세한 내용 산업팀 이문현 기자와 이야기 나눠보겠습니다.

    이 기자 안녕하세요.

    <기자>

    네. 안녕하세요.

    <앵커>

    바이오 기업의 대표주자죠. 셀트리온이 올해 투자를 대폭 늘린다구요?

    <기자>

    네 맞습니다.

    셀트리온이 올해 3,000억원의 투자 예산을 배정했습니다. 전년도 2,000억원보다 50% 증가한 규모입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이 돈은 공장 증설과 신약 개발에 들어갈 텐데요,

    세계 최초의 항체 바이오시밀러인 램시마가 지난해 유럽에서 시장 점유율 40% 이상을 차지했고, 최대 바이오 시장인 미국에도 안착했습니다.

    그리고 올해는 램시마의 뒤를 이은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와 '허쥬마'도 유럽 시장 진출이 임박한 상황입니다.

    셀트리온 입장에선 물량 확보가 반드시 필요한 상황이죠.

    현재 셀트리온이 생산할 수 있는 물량이 연간 14만 리터 규모입니다. 2021년까지 총 31만 리터 규모까지 늘린다는 계획입니다.

    그래서 12만 리터를 생산할 수 있는 제3공장을 신축하고, 현재 운행 중인 제1공장도 5만리터 증설해 총 17만 리터의 생산 시설을 늘릴 예정입니다.

    31만 리터 규모면, 세계적인 CMO(바이오의약품 위탁 생산기업) 기업인 독일의 베링거인겔하임 30만 리터, 스위스 론자 28만 리터를 초과하는 수준입니다. 물론 이 기업들도 2021년이면 생산 시설을 더 늘리겠죠.

    한국의 대표적인 CMO인 삼성바이오로직스와 비견될 수 있는 수준입니다.

    그리고 R&D 투자는 종합인플루엔자 항체 신약에 대한 개발부분입니다.

    셀트리온이 작년 말부터 이 제품에 대한 임상시험에 들어갔는데, 성공을 한다면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타미플루를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앵커>

    기존 10대 제약사들의 투자는 어떤가요?

    <기자>

    네. 가장 대표적인 제약사는 종근당입니다.

    올해 R&D 예산으로 전년보다 30% 늘어난 1,300억원을 집행할 계획입니다.

    30% 증액이면 최근 10년 동안 가장 큰 폭의 증가폭입니다.

    종근당은 이상지질혈증(CKD-519)과 헌팅턴 치료제 (CKD-504) 등 현재 임상 중인 신약 후보물질만 5개에 달합니다.

    이중 세개 물질이 해외 임상을 앞두고 있는 만큼, 이에 대한 투자에 힘을 쏟을 것으로 보입니다.

    종근당이 올해 투자를 이렇게 늘릴 수 있었던건 지난해 매출 증가의 영향이 컸습니다.

    도입 신약, 즉 다국적 제약사의 제품에 대한 판권을 확보해 국내에 판매하는 매출로 3,000억원 정도의 추가 매출을 올렸습니다.

    덕분에 아직 공시 전이지만, 지난해 9,000억원에 육박하는 매출을 올릴 것으로 전망되는 상황입니다.

    통상 매출액의 12% 정도를 투자했는데, 올해는 13% 정도가 투자되고, 거기에 매출까지 증가하면서 큰 폭의 증가세를 이룬겁니다.

    이외에도 표에서 보시는 것처럼 녹십자와 한미약품, LG화학 등 바이오 업계 주요 기업들이 생산 설비 증축과 R&D를 위한 투자 예산을 늘렸습니다.

    올해 코오롱생명과학의 투자도 기대되는 부분인데요,

    코오롱생명과학은 내년까지, 지난해 판매 허가를 받은 퇴행성 관절염 치료제 '인보사' 5만 도즈를 생산할 충주 신공장의 첫 삽을 올해 뜰 계획입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