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나르샤 “남편은 일반인..내가 먼저 사귀자고 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2-28 20:22  

‘1대100’ 나르샤 “남편은 일반인..내가 먼저 사귀자고 했다”




최근 결혼해 주목을 받고 있는 새댁 나르샤가 ‘1대100’에서 남편을 언급했다.


나르샤는 28일 방송되는 KBS <1 대 100>에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했다.


이날 MC 조충현 아나운서는 나르샤에게 “이벤트로, 꽃다발이 아닌 다른 걸 준다는 얘길 들었다”며 남편에 관한 이야기를 꺼냈다.


나르샤는 수줍게 웃으며 “여자들은 약간의 이벤트를 기대하는데, 보니까 남편이 바쁘기도 하고 그런 걸 잘 못 하는 성격인 것 같았다.”며 “그래서 내가 100일에 100송이 꽃다발을 파란색 지폐로 다 채워서 선물했다.”고 밝혔다.


이어 나르샤는 “사귀기 전에 남편은 일반인이고 난 방송을 하다 보니, 남편이 감정은 있는데 선뜻 결정을 못 내리더라. 그 모습이 안타까워, 내가 먼저 사귀자고 했다.”며 ‘걸 크러쉬’의 정석을 또 한 번 제대로 보여줬다.


새댁 나르샤가 도전한 KBS <1 대 100>은 오늘(28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김현경  기자

 khkkim@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