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신격호·신동빈 등 `롯데 총수 일가` 법정 출두…서미경도 출석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7-03-20 14:53  

신격호·신동빈 등 `롯데 총수 일가` 법정 출두…서미경도 출석



경영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회장과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 등 롯데 총수 일가가 20일 오후 법원에 출석했습니다.

신 총괄회장의 세번째 부인인 서미경씨(사진)도 롯데 총수 첫 정식재판에 출석하며 수십년만에 언론에 노출됐습니다.

신 회장은 이날 서울 서초동 법원종합총사에 도착해 "심려끼쳐 죄송하다"며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뒤이어 도착한 신 전 부회장은 롯데그룹의 비리 의혹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아무 대답을 하지 않고 법정으로 향했습니다.

그 동안 일본에 체류한 것으로 알려진 서씨 역시 검찰 소환에 불응한 이유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대답 없이 법정으로 들어갔습니다.

신 회장은 현재 총수 일가에 508억원의 `공짜 급여`를 주게 하고 롯데시네마 영화관 매점 운영권을 헐값에 넘겨 롯데쇼핑 등 계열사에 손해를 입힌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신 총괄회장도 공짜 급여에 따른 횡령과 함께 858억원 규모의 조세포탈,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조세포탈과 배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GOLD PLUS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