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정미홍, 태극기 계속 들 수 있을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11 15:49  

페이스북 노출 0

정미홍, 태극기 계속 들 수 있을까?

`김정숙 여사 옷값 수억` 정미홍, 명예훼손 혐의 검찰송치
태극기집회 사회자 정미홍씨, 결국 검찰에 넘겨져

정미홍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그야말로 뜨겁다.
그도 그럴 것이 아나운서 출신 극우 인사로 알려진 정미홍씨가 온라인에서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기 때문.
정미홍은 이 때문에 주요 포털 핫이슈 키워드로 등극했으며 이에 대한 갑론을박 역시 뜨겁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정미홍 씨를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허위사실적시 명예훼손)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정미홍 씨는 지난해 10월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 여사가) 취임 넉 달도 안 돼 옷값만 수억을 쓰는 사치로 국민 원성을 사는 전형적인 갑질에 졸부 복부인 형태를 하고 있습니다"라며 허위사실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다.
같은 달 오천도 애국국민운동대연합 대표가 정미홍 씨를 명예훼손 혐의로 경찰에 고발하면서 수사가 시작됐다.
경찰은 오 대표와 정미홍 씨를 소환 조사했으며, 정미홍 씨가 `수억원`이라고 금액을 명시한 만큼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고의성이 있었다고 판단했다.
오 대표는 정미홍 씨가 "문 대통령과 김 여사가 최고 존엄이 되면서 개·돼지가 된 국민이 늘고 있다"고 올린 트윗에 관해서도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했으나, 경찰은 혐의 적용이 어렵다고 보고 무혐의 처분했다.
누리꾼들은 정미홍 씨가 왜 이 같은 허위 사실을 올렸는지와 관련해, 배후가 있을 것이라고 입을 모으며 배후를 캐는데 주력해야 한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정미홍 이미지 = 연합뉴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