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 최신뉴스

박나래, 런닝맨 회식에서 손가락 욕 날린 이유는? "완전 취했더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8-01-14 20:33  

박나래, 런닝맨 회식에서 손가락 욕 날린 이유는? "완전 취했더라"


유재석이 `런닝맨` 회식에서 있었던 박나래의 주사를 폭로했다.
14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서 멤버들은 지난 해 말 진행된 `연예대상`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최우수상을 수상한 지석진이 회식을 열었다고 전했다. 이에 지석진은 "고기를 포장해가는 애들"이라며 한숨을 쉬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유재석은 당시 회식 때 만취했던 박나래를 언급하며 "전날 받은 상에 대한 회식을 `런닝맨`과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대해 이광수 역시 "마시기 전에는 여기서 취하면 무슨 추태냐고 하더니 완전 취했더라"라고 폭로했다. 이어 이광수는 "그러더니 마지막에는 완전 취해 손으로 욕하고 그랬다"고 회상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한국경제TV  디지털뉴스부  김주리  기자

 yuffie5@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