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프리즈너’ 남경읍X최덕문X이주승, ‘씬이터’들의 특별 출연에 기대UP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9-03-05 09:08  

‘닥터 프리즈너’ 남경읍X최덕문X이주승, ‘씬이터’들의 특별 출연에 기대UP




배우 남경읍, 최덕문, 이주승이 ‘닥터 프리즈너’에 특별출연한다.

오는 20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축출된 천재 의사 나이제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사활을 건 수싸움을 펼쳐가는 신개념 감옥x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

남궁민(나이제 역), 권나라(한소금 역), 김병철(선민식 역), 최원영(이재준 역)을 비롯 믿고 보는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며 숨 막히는 연기호흡을 예고하고 있는 가운데 말 그대로 씬을 씹어먹는 강렬한 존재감을 지닌 ‘씬이터’ 배우들인 남경읍, 최덕문, 이주승의 특별 출연 현장 스틸컷이 공개되며 더욱 긴장의 밀도를 높이고 있다.

먼저 다양한 작품 속에서 중후한 아우라를 뿜어내는 남경읍은 전직 국회의원 출신 수감자 정민제 의원으로 등장한다.

수갑을 찬 채로 교도관들에 이끌려가는 와중에도 꽉 쥔 두 주먹과 여전히 강렬한 눈빛에서는 아직 시퍼렇게 살아있는 권력을 암시한다. 이에 남경읍이 보여줄 특유의 묵직한 연기 내공에 대한 기대를 더하는 가운데 제작진에 따르면 나이제와는 특별한 접점이 지닌 인물로 알려져 과연 일개 의사와 국회의원이었던 두 사람이 어떻게 처음 만나게 된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극중 나이제와의 강한 관련성을 지닌 또 다른 인물인 태강병원 응급실 센터장 장민석 역은 배우 최덕문이 맡는다. 장민석은 나이제의 대학 직속 선배이자, 병원 내 상사로 자기 월급까지 차압당하면서까지 돈 없는 노동자, 노숙자의 수술과 치료에 앞장서는 나이제와 달리 현실에 밀착한 관리자형 의사다. 하지만 누구보다 나이제를 걱정하고 실현되기 힘든 그의 이상에 안타까워한다.

영화, 드라마, 연극무대를 넘나드는 연기파 배우 이주승은 극중 나이제가 의료과장으로 있는 서서울 교도소로 이감된 수형자로, 세상을 버린 듯한 자포자기한 눈빛에서도 강렬한 이미지를 연출, 그가 보여줄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극대화시킨다

‘닥터 프리즈너’ 제작진은 “특별출연해주신 배우 남경읍, 최덕문, 이주승에 감사드린다”며 “이들 세 배우가 그려낸 현실감 넘치는 캐릭터 덕분에 서사를 더욱 치밀하게 채워낼 수 있었다. 첫 등장부터 시선을 강탈하는 이들의 맹활약에 많은 관심과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주,조연을 가리지 않고 믿고 보는 명품배우들이 대거 포진하면서 기대감을 날로 높여가고 있는 ‘닥터 프리즈너’는 KBS2 수목드라마 ‘왜그래 풍상씨’ 후속으로 오는 20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