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워즈 출연배우, `코로나19` 사망...CNN 앵커도 감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4-01 06:30   수정 2020-04-01 07:28

스타워즈 출연배우, `코로나19` 사망...CNN 앵커도 감염


영화 스타워즈 속편 3부작에 출연했던 배우 앤드루 잭(76)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했다고 31일(현지시간) 미국 연예매체 TMZ가 보도했다.

잭의 대변인은 TMZ에 잭이 이날 아침 런던 외곽의 한 병원에서 코로나19에 따른 합병증으로 숨졌다고 밝혔다.

잭의 부인은 코로나19로 호주에서 격리 생활을 하는 중이어서 고인의 마지막 길을 배웅하지 못했으며,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장례식을 치르지 못할 상황이 될 수도 있다고 대변인은 전했다.

잭은 스타워즈 속편 시리즈에서 저항군의 리더 가운데 한명으로 출연했으며, 스타워즈뿐만 아니라 어벤져스, 캡틴 아메리카 등 블록버스터 영화에서 출연 배우들이 다양한 영어 억양과 사투리를 구사할 수 있도록 지도하는 역할도 맡았다.

코로나19 사태에서 일약 `전국구 스타`로 떠오른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의 남동생이자 CNN방송 앵커인 크리스 쿠오모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쿠오모 주지사는 31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내 동생 크리스가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오늘 아침에 확인했다. 자택 지하에서 자가격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다소 농담조로 "크리스는 자신이 생각하는 것만큼은 아니지만 젊고 강하다. 괜찮을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크리스도 트위터를 통해 "방금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면서 "상태는 괜찮다"고 말했다. 밤 9시에 진행되는 생방송 프로그램 `쿠오모 프라임 타임`은 자택에서 계속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쿠오모 형제`는 이번 코로나19 국면에서 가장 화제를 모으는 인물로 꼽힌다.

크리스가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쿠오모 주지사가 출연해 농담 섞인 설전을 주고받으면서 미국인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앞서 크리스가 방송에서 "뉴욕주지사이자 저의 형 앤드루 쿠오모"라고 소개하며 "나와주셔서 감사하다"고 하자 쿠오모 주지사는 대뜸 "엄마가 나가야 한다고 하셨다"고 답하기도 했다.

크리스가 "평생 형처럼 되려고 했다. 사랑한다"고 말하자, 쿠오모 주지사가 "나보다 낫다. 자랑스럽다"고 화답하는 훈훈한 장면도 연출됐다.

쿠오모 주지사가 동생의 감염 사실을 뉴욕주의 `일일 브리핑`에서 직접 공개한 것 역시 이례적이다.




(사진=연합뉴스 : 크리스 쿠오모)

한국경제TV  디지털전략부  이영호  기자

 hoya@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