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차 팬데믹에 떠는 증시...3개월만에 최대 낙폭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6-15 15:48  

2차 팬데믹에 떠는 증시...3개월만에 최대 낙폭

코로나 재확산, 2차 팬데믹 우려에 국내증시가 3개월만에 최대 낙폭을 기록했다.

15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01.48포인트(-4.76%) 급락한 2,030.82로 장을 마치며, 가까스로 2,000선을 지켰다.

다만, 이날 종가는 코로나19가 촉발한 경기 침체 공포가 시장을 잠식한 지난 3월19일 133.56포인트(-8.39%)가 급락한 이후 약 3개월만에 최대 낙폭이다.

같은 날 코스닥 역시 전 거래일 대비 52.91포인트(-7.09%) 급락한 693.15로 거래를 마치며, 700선을 내줬다. 지난 3월19일(56.79포인트, -11.71%) 이후 최대 낙폭이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