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녁 같이 드실래요’ 오혜원 종영 소감 “본명과 같아서 더 애착이 갔던 역할”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4 10:50  

‘저녁 같이 드실래요’ 오혜원 종영 소감 “본명과 같아서 더 애착이 갔던 역할”




‘저녁 같이 드실래요’ 오혜원이 진심을 가득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14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 임소라 역으로 매회 존재감을 빛낸 오혜원의 종영 소감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오혜원은 소속사를 통해 “먼저 ‘저녁 같이 드실래요’를 사랑해 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며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이어 그는 “이번에 맡은 ‘소라’ 역은 제 본명과 같아서 더 애착이 갔던 역할이었습니다. 연기를 하며 고민도 많이 했고, 즐겁게 촬영도 했지만 마지막 회를 앞두고 나니 언제나 아쉬운 마음이 먼저 드는 건 어쩔 수 없나 봅니다”라고 작품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내기도.

끝으로 오혜원은 “늘 현장을 유쾌하게 만들어 주신 고재현 감독님과 멋진 스태프분들을 만나게 되어 행복했고, 선후배님들이 끝까지 잘 이끌어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저는 좋은 모습으로 또 찾아뵙겠습니다. 건강 유의하세요”라며 종영 소감을 마무리했다.

오혜원은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 ‘임소라’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하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그는 어디로 튈지 모를 개성 만점 ASMR 크리에이터로 변신해 활력을 불어넣었을 뿐만 아니라, 절친 우도희(서지혜 분)의 고민을 함께 나누는 든든한 친구의 면모까지 선보이며 특별한 캐릭터를 완성시켰다. 이처럼 ‘저녁 같이 드실래요’를 통해 오혜원이 보여준 남다른 존재감은 앞으로의 행보를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한편, 오혜원을 비롯해 송승헌, 서지혜, 이지훈, 손나은 등이 출연하는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 최종회는 14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