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잔칫날’ 하준,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남우주연상 外 4관왕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7-17 14:48  

영화 ‘잔칫날’ 하준,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남우주연상 外 4관왕




배우 하준이 영화 ‘잔칫날’로 제 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2020) ‘코리아 판타스틱 : 장편 부문’의 남우주연상(코리안 판타스틱 배우상)을 수상했다.

‘잔칫날’은 무명 MC경만이 갑자기 돌아가신 아버지의 장례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동생 경미 몰래 지방으로 행사를 가면서 벌어지는 소동과 두 남매의 슬프지만 따뜻한 이야기를 다룬 작품. 하준은 극중 경만 역을 맡아 흡인력 있는 연기로 평단을 사로잡았다.

영화의 주연 하준은 지난 17일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폐막식에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잔칫날’은 하준의 남우주연상과 더불어, ‘관객상’, ‘배급지원상’, ‘작품상’까지 4관왕의 영예를 안으며 탄탄한 작품성을 입증했다.

하준은 “이렇게 소중한 선물을 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현장에서 경만이와 함께 숨쉬었던 김록경 감독님을 비롯해 훌륭한 동료 배우분들, 스태프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었다”며 “경만처럼 아픔이 있는 분들께 위로를 전하고 싶다”는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하준은 OCN 새 토일드라마 ‘미씽 : 그들이 있었다’의 주연 신준호 역으로 돌아온다. 신준호는 실종된 연인을 찾기 위해 실종전담반에 자원한 ‘순정 형사’로 ‘미래의 경찰청장’으로 불릴 만큼 전도 유망한 엘리트 형사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밀도 있는 연기와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천의 얼굴’을 선보이고 있는 배우 하준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OCN 새 토일드라마 ‘미씽 : 그들이 있었다’는 8월 중 첫 방송 될 예정이다.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