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더보기

HOME < 뉴스 < 최신뉴스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

이태임 수영복 자태 변천사…이 몸매가 굴욕?

이슈팀 정수아  기자  issue@wowtv.co.kr 

  • 기사
  • 소셜댓글

입력 : 2017-04-12 11:42


이태임이 굴욕과거를 밝힌 가운데 과거 수영복 자태들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태임은 11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영화로 인해 살을 찌운 상태에서 워터파크 광고가 들어와 속상해 눈물이 났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이태임의 수영복 과거가 이목을 끈다. 이태임은 `미친유럽 예뻐질지도`에서도 "수영복 화보 촬영 당시 포토그래퍼가 `배 좀 집어 넣어!`라고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태임이 언급한 지난 2011년 워터파크 광고에서 이태임은 볼륨감 넘치는 몸매에 탄력있는 복근으로 눈길을 끈다. 얼굴엔 지금보다 살이 있지만 굴욕 정도는 아니다.
하지만 그보다 1년전인 2010년 드라마 `결혼해주세요`에서 보여준 수영복 자태를 보면 워터파크 광고는 이태임으로서는 속상할 법도 하다. 당시 그는 가슴과 허리 라인이 절개된 파격적인 디자인의 수영복을 착용,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매끈하고 탄력있는 각선미를 자랑했다.

2014년에는 `정글의 법칙`에서 섹시한 디자인의 수영복 없이도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내기도 했다. 이태임은 보디라인이 드러나는 수영복을 입고 능숙한 수영 실력을 뽐냈고 서핑보드 위에서도 요가 동작 중 고양이 자세를 선보이며 탄탄한 몸매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가장 최근인 지난 4월 가족과의 필리핀 여행에서는 확연히 달라진 몸매가 드러나는 수영복 자태를 선보였다.


  • Copyrightⓒ한국경제TV. All rights reserved. (http://www.wowtv.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상단으로
    • 인쇄
    • 스크랩북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