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차관 "경제발전경험 공유사업 더욱 혁신해야"(종합)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7-10 10:16  

기재차관 "경제발전경험 공유사업 더욱 혁신해야"(종합)

<<세미나 내용 추가>>KDI·기재부 'KSP 10주년 기념 세미나' 개최



추경호 기획재정부 제1차관은 경제발전경험공유사업(KSP)이 출범 10주년을 맞아 새롭게 거듭나야 한다고 말했다.



추 차관은 이날 서울 콘래드 호텔에서 열린 'KSP 10주년 기념 세미나'에서 "KSP협력국이 2004년 두 곳에서 이제 33개국으로 늘어났다"며 "KSP 사업이 더욱 혁신하고 발전해야 할 때"라고 말했다.



그는 KSP 사업이 개발도상국에 귀중한 발전 모델이 된 것은 경제발전 경험을 일방적으로 전하는 데 그치지 않고, 협력대상국이 스스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정책 대안을 마련한 덕분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KSP가 더욱 발전하기 위해서는 정책자문의 품질을 높이도록 전문인력을육성하고 콘텐츠를 강화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컨설팅 이후 후속사업을 통해 정책을 현실화하고,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세계은행(WB) 등 국제기구와의 연대를 강화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로버트 플로이드 세계은행연구소 연구본부장은 이날 세미나에서 "지식 공유는원조 수원국, 공여국, 국제기구 모두에게 혜택을 준다"고 말했다.



원조를 받는 나라는 새 개발 정책을 통해 원조 효과를 누릴 수 있고, 공여국은지식 공유를 통해 자국 발전 경험의 이해도를 높이고 국제 무대에서 영향력과 리더십을 발휘할 수 있으며, 국제기구도 신뢰도를 제고할 수 있다는 것이다.



페루, 베트남, 알제리 등과 한국이 함께 진행한 KSP가 다양한 성과를 거뒀다는내용의 사례 발표도 이어졌다.



세미나에는 김준경 한국개발연구원(KDI) 원장, 김용환 수출입은행장을 비롯해바쉬르 메사이트파 알제리 전략기획장관, 린타로 타마키 OECD 사무차장, 로버트 플로이드 세계은행연구소(WBI) 연구본부장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 둘째날인 11일에는 KSP 모듈화사업과 국가정책자문사업의 사례를 공유하고, 민간 부문과의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토론이 열릴 계획이다.



charge@yna.co.kr clap@yna.co.kr(끝)<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