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상품 중도해지 `30~40대 중간 소득층'이 많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7-10 10:19  

금융상품 중도해지 `30~40대 중간 소득층'이 많아

KB금융지주경영연구소, 2천813명 조사



금융상품 중도해지는 목돈이 필요하거나 생활비가 달리는 30~40대의 중간 소득층에 의해 주로 이뤄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KB금융지주경영연구소는 금융소비자 2천813명을 상대로 조사한 `한국 금융소비자의 중도해지 및 환매 행태 연구'를 10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금융소비자의 64%가 과거 1년 이내에 금융상품을 중도해지한 경험이있었고, 이들은 평균 2.2개의 금융상품을 중도해지했다.



중도해지자의 29.1%는 월평균소득 `250만~400만원', 32.8%는 `400만~600만원'으로 이들 중간 소득층이 전체의 61.9%를 차지했다.



연령별로는 `30~39세'가 27.8%, `40~49세'가 27.4%로 30~40대가 55.1%를 차지했다.



중도해지한 금융상품으로는 예·적금이 52%로 가장 많고 보험 23%, 펀드 20%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해지 이유로는 `목돈이 필요해서', `생활비가 필요해서' 등의 응답이 많았다.



다만, 펀드를 중도해지한 금융소비자 가운데는 `수익률이 낮아서'라는 응답도상대적으로 많았다.



중도해지 결정에 영향을 미친 정보 출처로는 `금융기관 상담창구 또는 직원'을꼽은 응답자가 28.5%로 가장 많고, `주변 지인'(17.2%)이 그 뒤를 이었다.



중도해지자의 절반가량은 `향후 금융상품 중도해지 및 환매를 할 가능성이 있다'고 답했다.



KB경영연구소 황원경 골든라이프연구센터장은 "저성장 기조의 지속, 부동산경기침체, 소득 정체 등으로 생활여건이 어려워져 금융상품 중도해지가 증가할 우려가있다"고 밝혔다.



황 센터장은 "금융기관들은 중도해지를 줄이기 위해 상품가입 과정의 고객 상담프로세스 강화, 단기자금 부족에 따른 고객 수요를 반영한 상품 개발 등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ssahn@yna.co.kr(끝)<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