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함소원♥' 진화→'강원래♥' 김송까지…국적&장르 불문 '화제성 甲'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8-24 07:58   수정 2020-08-24 08:00

'복면가왕' '함소원♥' 진화→'강원래♥' 김송까지…국적&장르 불문 '화제성 甲'

복면가왕 (사진=MBC)


23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134대 가왕 ‘장미여사’의 연승을 저지하기 위해 출사표를 던진 복면가수 8인의 화려한 듀엣 무대가 펼쳐졌다. 특히 로켓펀치 쥬리의 정체가 밝혀지는 순간 최고 시청률은 11.3%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수원왕갈비’와 조성모 '다짐'을 부르며 신나는 무대를 선보인 ‘부산밀면’은 ‘휴게소의 BTS’라고 불리는 ‘고속도로 차트 퀸’ 금잔디였다. 김현정 '그녀와의 이별'을 부르며 정체를 드러낸 그녀는 흥 넘치는 무대매너로 판정단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판정단 김구라는 “마치 가왕전에 진출한 것처럼 노래 부르는 모습에 감동받았다”라며 그녀의 무대에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금잔디는 소감을 묻는 MC의 질문에 “복면가왕 나오는 게 꿈이었다. 20주년 선물 같다”라고 답하며 눈물을 보여 시청자들의 마음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매력적인 음색을 뽐낸 ‘리트리버’는 탤런트 함소원의 사랑스러운 연하남, 진화였다. 래퍼로 추리되던 리트리버의 정체가 공개되자, 판정단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진화는 “섭외 연락이 부인에게 갔는데, 부인이 상의 없이 출연을 승낙해 나오게 됐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혀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또 그는 “싸우는 모습이 많이 보여져 속상하다”라고 이야기하며 “싸우지 말고 행복하자. 사랑한다”라며 서툰 한국어로 부인 함소원에게 진심을 고백했다.

90년대 히트곡으로 시청자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킨 ‘별 다섯 개’는 강원래의 부인이자 그룹 콜라의 댄서 김송이였다. 복면가왕에 나간다고 하면 말릴 것 같아 남편에게는 출연 사실을 비밀로 했다는 그녀는 아들 때문에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아들에게 엄마의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밝혀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김송은 “복면가왕에 강원래 씨를 추천하고 싶다”라고 밝히며 잉꼬부부다운 모습을 보였다. 김송의 말에 강원래와 중학교 동창인 김현철은 “강원래 씨가 꼭 나와줬으면 좋겠다. 집에 가서 꼭 나와달라고 말해달라”라고 말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쓰리고’와 볼빨간사춘기 '나의 사춘기에게'를 부르며 순수한 목소리를 선보인 ‘싹쓰리’는 청량함으로 무장한 신예 걸그룹 ‘로켓펀치’의 쥬리였다. 그녀는 일본인 멤버임에도 불구하고 한국 노래를 무리 없이 소화하며 성공적인 무대를 꾸몄다. 무대를 지켜보던 판정단 시크릿넘버의 디타는 부모님 생각에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쥬리는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묻는 MC의 질문에 “아직 데뷔한 지 1년밖에 안 됐는데, 음악 방송에서 꼭 1위를 해보고 싶다”라며 신인다운 포부를 밝혔다.

한편 6연승에 도전하는 가왕 ‘장미여사’에게 맞서는 복면가수 4인의 무대는 이번 주 일요일 오후 6시 2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