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의 서재, 박완서 대표작 모은 ‘박완서 작가전’ 연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11 12:51   수정 2020-09-11 13:05

밀리의 서재, 박완서 대표작 모은 ‘박완서 작가전’ 연다

독서 플랫폼 기업 밀리의 서재가 고(故) 박완서 작가의 대표작을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박완서 작가전’을 선보인다, 이번 작가전은 ‘작가가 사랑하는 작가'로 불리는 박 작가의 대표 소설과 산문을 소개하기 위해 기획됐다.

△그 많던 싱아는 누가 다 먹었을까 △그 산이 정말 거기 있었을까 △나의 아름다운 이웃 △노란집 △빈방 △어른노릇 사람노릇 △호미 △모독 등 이미 서비스하던 작품에 신규 작품을 추가해 총 14종의 작품을 선보인다. 추가된 신규 작품은 △나목 △그 남자네 집 △아주 오래된 농담 △엄마의 말뚝 △휘청거리는 오후 △그해 겨울은 따뜻했네 등이다.

김태형 밀리의서재 유니콘팀 팀장은 “한국 현대 문학의 거목인 박완서 작가가 남긴 명작을 한 번에 만나볼 수 있게 된 만큼,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작가의 작품을 새롭게 접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자신이 좋아하는 작가를 발견하고, ‘인생 책’을 만나는 기쁨을 누릴 수 있도록 작가전을 꾸준히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