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방극장 컴백' 조여정, 차기작 '바람피면 죽는다' 기대 ↑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09-14 08:38   수정 2020-09-14 08:40

'안방극장 컴백' 조여정, 차기작 '바람피면 죽는다' 기대 ↑

조여정 (사진=높은엔터테인먼트)


‘변신의 귀재’ 조여정이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오는 하반기 KBS 2TV 수목드라마 ‘바람피면 죽는다’를 통해 안방극장 복귀에 알린 조여정, 이에 앞서 그간의 조여정의 변신을 낱낱이 살펴보았다.

매 작품 완벽한 캐릭터 변신으로 안방극장을 놀라게 하는 조여정은 지난 2017 KBS 2TV ‘완벽한 아내’를 통해 파격적인 캐릭터 변신에 나섰다. 첫사랑에 무서운 집착이 돋보이는 이은희 역을 분한 조여정은 광기 어린 섬뜩한 연기력 뽐내며 감탄과 놀라움을 금치 못하게 만든 것. 그녀의 연기력에 찬사를 불러 모았다.

이어, 조여정은 2019년 JTBC ‘아름다운 세상’으로 전작과는 180도 다른 변신에 나섰다. 아들의 죄를 덮기 위해 잘못된 선택을 한 서은주 역을 맡은 조여정은 모성애의 또 다른 양면성을 그려냈고 인간의 성장을 그리며 멈출 수 없는 긴장감을 선사했다. 또 2020년 KBS 2TV ‘99억의 여자’에서 절망밖에 남지 않는 삶의 정서연 역을 맡아 99억을 움켜쥔 여자의 숨겨진 인간 군상, 욕망을 세심하게 표현해 내며 매회 쫄깃한 전개를 이끌었다.

뿐만 아니라 조여정의 변신 중 캐릭터에 따른 스타일링도 화제다. 긴 머리와 화려한 의상으로 자신만의 성에 갇힌 이은희를 표현하였으며, 칼 단발에 어둡고 차분하면서 색상의 의상으로 단아한 서은주를, 거친 세상을 뚫고 99억을 지켜야 하는 정서연은 돈을 쥔 순간부터 스타일링의 변화를 주는 등 입체적으로 캐릭터를 그려냈다. 이러한 디테일은 캐릭터에 대해 작은 것 하나 놓지 않은 조여정의 연구였던 것.

이처럼 매 작품 장르를 불문하고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며 명품 연기력을 선보인 조여정. 카멜레온 같은 다채로운 면모와 천의 얼굴로 안방극장은 물론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기 충분했다.

한편 조여정이 차기작 소식을 알렸다. 올 하반기 KBS 2TV를 통해 공개되는 ‘바람피면 죽는다’는 오로지 사람을 죽이는 방법에 대해서만 생각하는 범죄 소설가 아내와 '바람피면 죽는다'는 각서를 쓴 이혼전문 변호사 남편의 코믹 미스터리 스릴러로, 죄책감을 안고 나쁜 짓을 하는 어른들에 대한 파격적이고 강렬한 이야기. 조여정은 극중 잔혹한 살인사건을 다루는 범죄 소설을 집필하는 베스트셀러 작가 강여주로 분했다. 조여정의 변신이 더욱 궁금증이 모아지는 가운데 현재 촬영 중이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