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가 원더걸스 탈퇴한 이유 "5년전에 경계선 인격 장애 진단받아" ('달리는 사이')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0-12-16 21:31   수정 2020-12-16 21:32

선미가 원더걸스 탈퇴한 이유 "5년전에 경계선 인격 장애 진단받아" ('달리는 사이')



가수 선미가 원더걸스를 탈퇴한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16일 오후 방송된 엠넷(Mnet) '달리는 사이'에서는 선미, EXID 하니, 오마이걸 유아, 청하, 이달의 소녀 츄의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선미는 "힘들면 쉬어가도 돼라는 게 맞다. 내가 쉬어갔던 때가 원더걸스를 탈퇴한 시점이었다. 그 때는 사실 몸보다 마음이 아픈 게 더 컸다. 솔로로 데뷔를 하고, 다시 원더걸스로 활동을 하고, 회사도 나오고 그랬는데 나한테 생각할 시간이 많이 주어지면서 그 생각할 시간들이 나를 점점 갉아먹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운을 뗐다.

이어 그는 "5년 전쯤 진단을 받았다. 경계선 인격 장애였다. 그게 나를 괴롭히고 있었던 거다. 그래도 다행이었다. 진단을 받았고, 치료를 받고, 약을 먹으며 점점 나아졌으니까. 그래도 근본적인 것을 해결해야 했다. 왜냐면 경계선 인격 장애라는 게 내 주변 사람들이 정말 힘들다고 하더라"면서 눈물을 보였다.

나아가 선미는 "아마 그때가 진짜 내가 잠시 멈췄어야 할 때가 아닌가 싶다. 사실 우리는 너무 일찍 데뷔를 하고,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자아라는 것이 생길 나이를 차 안에서 보냈다. 그러니 우리는 더욱 나를 돌아보고, 내가 뭘 좋아하고, 뭘 잘하고, 또 내 자신의 기분을 맞춰주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그러다보니 조금은 알겠더라. 내가 사춘기를 좀 지났다는 것을. 이제 나는 괜찮다. 약도 많이 줄였고"면서 "나는 되게 강하다. 아니 강해졌다"고 덧붙였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