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대로 알토란 같은 등장’ 강성연, ‘알토란’ 첫방부터 시청자 마음잡기 성공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11 11:54   수정 2021-01-11 14:02

‘제목대로 알토란 같은 등장’ 강성연, ‘알토란’ 첫방부터 시청자 마음잡기 성공

[연예팀] 강성연이 ‘알토란’ 같은 활약으로 성공적인 MC신고식을 치렀따.


강성연은 지난 10일 방송된 MBN '따라하고 싶은 한 끼-알토란'(이하 '알토란')에 새 MC로 출연해 센스와 공감 능력을 모두 갖춘 팔방미인 면모를 뽐냈다.


이날 강성연은 다른 출연진의 환영을 받으며 "두 어린 아이와 한 명의 어른아이를 키우면서 '알토란'에서 좋은 팁들을 많이 얻었다. 어제도 소고기 무밥을 했다. 돌아서면 밥 달라고 하는 남자들 때문에 메뉴에 한계를 느끼고 있었는데 이제 '알토란'을 진행하면서 무궁무진한 팁을 얻어갈 예정이라 든든하다"는 소감으로 포부를 드러냈다.


이어 임성근 셰프가 보인 소갈비 해체 쇼에 "멋지다. 영광이다"라며 찰진 리액션을 더하고, 변우민과 김혜연 요리 대결에서는 긴장감을 이끌어내는 등 새 MC로서 강성연의 만능 활약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평소에도 '알토란'을 즐겨본 한 가정의 아내이자 엄마답게 강성연의 친근한 매력이 빛을 발했다. 강성연은 "요리할 때 소고기 살점을 조금씩 살려낸다"며 꿀팁을 전수했고, "제비추리는 천천히 먹을 수 있어서 좋다. 우리 신랑은 제비추리만 먹여야겠다"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또한 시청자들의 입장에서 "볶음밥에 어떤 간장을 써야 하냐", "압력솥을 쓸 때 불 조절을 어떻게 잘해야 하냐"고 날카롭게 질문하는 모습으로 '알토란' MC 자질을 보였다.



푸짐한 '알토란'표 잔칫상 시식까지 맛있게 펼친 강성연은 "선택할 수 없이 다 맛있다"는 맛 평가로 훈훈하게 방송을 마무리했다.


강성연은 그간 다양한 작품 활동은 물론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 '싱데렐라-야식이 빛나는 밤', tvN '따로 또 같이', MBC '찾아라! 맛있는 TV',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등 각종 예능과 교양 프로그램에서도 안정적인 진행 실력과 입담을 보여준 바 있다. 이번 '알토란'에서도 강성연의 편안한 매력이 잘 드러나 시청자들에게 더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한편, '알토란'은 새 MC 강성연과 함께 새롭게 단장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매주 일요일 밤 11시 방송된다.(사진출처: MBN ‘알토란’ 방송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