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亞선수 첫 EPL 100호 공격포인트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18 17:55   수정 2021-01-19 00:20

손흥민, 亞선수 첫 EPL 100호 공격포인트


손흥민(29·토트넘 홋스퍼)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통산 100번째 공격 포인트를 올렸다.

손흥민은 17일(현지시간) 영국 셰필드의 브래몰 레인에서 열린 셰필드 유나이티드와의 2020~2021 EPL 1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5분 코너킥으로 세르주 오리에의 헤딩 선제골을 도왔다. 이번 시즌 손흥민의 리그 18번째(12골 6도움), 공식전을 통틀어서는 25번째(16골 9도움) 공격 포인트다.

손흥민은 이날 도움으로 2015년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EPL에 진출한 이후 정규리그 65골 35도움을 기록했다. 아시아 출신 선수가 EPL에서 공격 포인트 100개를 올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손흥민이 발판을 놓은 선제골을 필두로 토트넘은 공세를 이어갔다. 손흥민은 도움을 기록한 직후인 전반 8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패스를 받아 절묘한 칩슛으로 연결해 직접 골문을 노렸으나 골대를 맞혀 아쉬움을 남겼다. 지난 풀럼전에 이어 또 한 번의 ‘골대 불운’이었다.

전반 40분 해리 케인의 추가 골과 후반 17분 탕기 은돔벨레의 먼 거리 로빙 슛 득점으로 3-1 승리를 거둔 토트넘은 리그 4경기 무패(2승 2무)를 이어가며 5위(승점 33·9승 6무 3패)에 자리했다. 후반 추가 시간에 교체돼 나간 손흥민은 후스코어드닷컴 평점 7.8을 받았다. 케인(9.4점), 은돔벨레(8.4점)에 이은 팀 내 세 번째다.

토트넘은 오는 26일 위컴과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2강을 치른 뒤 29일 리버풀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으로 불러들인다. 손흥민은 지난달 17일 리버풀 원정에서 ‘원샷 원킬’로 동점 골을 터뜨린 좋은 기억이 있다. 당시 팀의 1-2 패배로 웃지 못했던 손흥민은 디펜딩 챔피언과의 ‘리턴 매치’에서 득점과 팀 승리라는 두 마리 토끼 사냥에 나선다.

김순신 기자 soonsin2@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