꾸준히 사랑받는 배달음식 추천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1-22 15:56  

꾸준히 사랑받는 배달음식 추천


[정혜진 기자]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로 비대면 트렌드가 확산됐다. 그중 가장 사회적인 트렌드로 자리잡은 요소는 바로 배달이다. 외식 대신 배달 음식으로 식사를 해결하는 게 일상이 된 요즘은 진정한 ‘배달 전성시대’라 할 수 있겠다. 식사 외에도 디저트나 다양한 생필품까지 배달 안 되는 게 없을 정도로 배달 서비스는 계속 확대되며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다양한 메뉴와 폭넓은 선택권으로 고민이 커진 이들도 많을 것. 어쩌다 한 끼가 아닌 매 식사를 배달 음식으로 연명하는 이들에겐 ‘오늘은 뭘 먹지?’가 가장 큰 숙제가 되기도 한다. 매번 음식을 고르는 시간에 많은 시간을 빼앗긴다면 주목해보자. 꾸준한 인기를 자랑하는 배달 음식으로 후회 없는 한 끼를 즐길 수 있는 음식을 추천한다.

배떡 로제 떡볶이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사랑하는 메뉴, 바로 떡볶이다. 한때 엄청나게 매운 떡볶이들이 인기를 끌었었다. 고통을 즐기면서 맛있게 매운 떡볶이 홀릭에 빠진 시절을 지나 이젠 다양한 떡볶이들이 인기를 끌고 있다.

요즘 가장 인기 있는 떡볶이로는 배떡의 ‘로제 떡볶이’를 꼽을 수 있겠다. 메추리알과 비엔나, 베이컨 그리고 배떡의 로제 소스로 만들어진 ‘로제 떡볶이’는 순한 맛부터 아주 매콤한 맛까지 5단계 매운 정도를 선택할 수 있다. 떡 종류도 누들 밀떡, 밀떡, 분모자, 쌀떡, 밀떡과 쌀떡 이렇게 입맛에 맞게 고를 수 있다. 인기 먹방 유튜버들도 즐겨 먹는다는 핫한 떡볶이 배떡 ‘로제 떡볶이’로 맛있는 한 끼를 대신해보는 건 어떨까.

굽네치킨 ‘고추 바사삭 치킨’


한국인이 사랑하는 대표 음식 치킨도 단연 인기 배달 음식 중 하나다. 다양한 치킨들이 앞다퉈 나오는 이 시점에서도 흔들림 없이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베스트셀러 자리를 지키는 치킨이 있다. 바삭한 식감과 은은하게 맴도는 맛과 향이 일품인 굽네치킨의 ‘고추 바사삭’이다.

매콤한 고추의 향을 살린 고추바사삭은 굽네치킨만의 특제 파우더를 입혀 오븐에 구워내 겉은 바사삭하고 속은 촉촉한 식감을 살렸다. 또한 겉면에 청양고추 가루를 뿌려 매콤한 맛이 은은하게 퍼지고 고소한 마요네즈에 칠리소스를 넣어 풍미를 돋아주는 마블링 소스, 할라피뇨가 들어가 매콤한 맛을 살려주는 고블링 소스로 중독성 강한 맛을 선사한다. 호불호 없이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메뉴로 제격인 굽네치킨의 ‘고추 바사삭’으로 맛있는 배달 음식을 즐겨보는 건 어떨까.

에그드랍 ‘베이컨 더블 치즈’


바쁜 현대인들이 즐겨 먹는 음식, 샌드위치. 간편하고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음식으로 학생이나 직장인들이 자주 찾는 메뉴이기도 하다. 

누구나 좋아하는 재료인 계란을 통해 다양한 샌드위치를 선보이는 스트릿 푸드 브랜드 에그드랍. ‘미스터 에그’, ‘아메리칸 햄 치즈’, 베이컨 더블치즈’, 갈릭 베이컨 치즈’ 등 다양한 식사 메뉴와 커피 메뉴를 함께 즐길 수 있어 젊은 층들에게 특히 인기가 좋다. 어떤 메뉴를 먹을지 고민된다면 에그와 훈제 베이컨, 치즈가 조화를 이루는 ‘베이컨 더블치즈 토스트’를 추천한다. 베이컨의 감칠맛과 치즈의 고소한 맛이 일품인 인기 메뉴이다. (사진출처: 배떡, 에그드랍 공식 홈페이지, bnt DB)

bnt뉴스 기사제보 life@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이 기사와 함께 많이 본 뉴스

      인기 갤러리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