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알엑스(COSRX) 배우 김수현 모델로 TV CF 론칭, ‘피부 고민에 대한 대답’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2-24 13:46   수정 2021-02-24 16:42

코스알엑스(COSRX) 배우 김수현 모델로 TV CF 론칭, ‘피부 고민에 대한 대답’



민감 피부를 위한 저자극 스킨케어 브랜드 코스알엑스(COSRX)가 배우 김수현을 모델로 한 첫 TV CF를 20일 론칭했다고 전했다.

이번 코스알엑스의 TV CF는 배우 김수현이 ‘이것저것 방황하는 화장품 생활을 하는 유목민들’에게 코스알엑스로 피부 고민을 해결하라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이는 어느 한 제품에 정착하지 못하는 소비 트렌드인 ‘화장품 유목민 생활’을 반영한 것으로, 코스알엑스가 소비자들의 다양한 피부 고민에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가치를 담아 ‘당신의 피부 고민에 대한 대답’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웠다.

특히 이번 광고에서는 시각적 표현도 눈여겨볼 만한데, 배우 김수현이 COSMETIC을 돌려 COSRX으로 변화시키는 강력한 모션을 구현한 비주얼 임팩트가 돋보인다. 방황하는 화장품 생활을 코스알엑스로 해결한다는 메시지를 인상적으로 표현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광고 속 배우 김수현은 여심을 자극하는 눈빛과 중저음의 목소리 덕분에 화면을 뚫고 나올듯한 매력을 풍부하게 표현해냈다. 깔끔한 화이트 셔츠를 입고 등장한 김수현은 스스로의 매력을 여실히 증명했다.

코스알엑스 광고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외계인 김수현, 여전히 잘생겼다”, “코스알엑스 이미지와 광고 목적이 둘 다 잘 맞는다”, “앞으로도 코스알엑스만 쓰겠다”, “원스텝 패드 너무 좋아하는데 김수현이 모델이라니” 등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20일 CF 공개 이후, 코스알엑스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티저, 디지털편을 포함한 CF 영상 조회수는 약 100만뷰를 돌파해 주목 받고 있다.



이뿐만이 아니다. TV CF와 함께 디지털 광고 5편도 추가로 공개됐다. 코스알엑스의 대표 제품 5종에 대한 이야기로 구성된 디지털편은 소비자들이 공감할 수 있는 피부 고민 상황을 연출해 TV CF 본편의 메시지를 더욱 구체적으로 전달한다.

전세계 판매량 600만개 달하는 ‘원스텝 패드 3종’, 최근까지도 품절 이슈를 일으킨 ‘퓨어 핏 시카 라인’, 스테디셀러로 사랑받고 있는 ‘풀핏 프로폴리스 라인’, ‘하이드리움 라인’ 그리고 ‘AC 컬렉션’편에서 배우 김수현의 빈틈없는 매력을 또 한 번 만나볼 수 있다.

TV CF 론칭 기념 ‘코스알엑스 X 김수현 TV CF’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2월 20일부터 25일까지 코스알엑스의 공식 인스타그램, 유튜브에서 TV CF 감상평을 남기면 당첨자를 선정해 아이패드 프로, 애플 워치, 에어팟 프로 등 풍성한 경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코스알엑스 공식 계정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코스알엑스 관계자는 “이번 TV CF를 통해 코스알엑스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더욱 임팩트 있는 비주얼로 전달할 수 있어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도 코스알엑스다운 제품을 선보이는 것과 더불어, 배우 김수현과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이어나가 소비자와 소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코스알엑스 TV CF 본편은 지상파와 TVN 케이블 중심으로 3월까지 지속 송출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