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리스 코로나 억제' 남양유업 무리수 2주, SNS '급반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4-29 06:00   수정 2021-04-29 14:39

'불가리스 코로나 억제' 남양유업 무리수 2주, SNS '급반전'


남양유업이 ‘불가리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마케팅’ 사태로 소비자들로부터 역풍을 맞은 것으로 분석됐다. 빅데이터 분석 결과, 발효유 제품 불가리스에 코로나19 항바이러스 효과가 있다고 발표한 심포지엄 개최 후 2주간 남양유업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9일 한경닷컴이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썸트렌드와 함께 남양유업에 대한 여론을 분석한 결과, 해당 심포지엄 개최 다음날인 이달 14일부터 26일까지 남양유업과 관련해 '논란', '위반', '허위' 등 부정적인 의미의 연관 검색어가 많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기간 남양유업 관련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게시글 3만33691건 중 부정적인 키워드를 포함한 게시글이 65%(2만1920건)로 압도적이었다. 긍정적인 키워드를 포함한 글은 16%(5234건), 중립적인 키워드가 포함된 글은 19%(6537건)에 그쳤다. 특히 부정 키워드에는 '논란', '폭등', '위반', '허위' 등의 단어가 포함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심포지엄 개최 직전 2주간 SNS에서는 남양유업에 대한 우호적인 분위기가 조성된 데서 급반전한 결과다.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12일까지 게시된 총 819건의 남양유업 관련 SNS 게시글 중 61%(501건)이 '맛있다', '건강하다' 등 긍정적인 키워드를 담은 글이었다. '불매', '혐의' 등 부정적인 단어를 포함한 게시글은 17%(143건)에 그쳤고 '다양한'이라는 키워드를 담은 중립적인 게시글은 21%(175건)였다. 코로나19 마케팅이 되레 비난을 산 것이다.


앞서 지난 13일 남양유업 항바이러스면역연구소는 한국의과학연구원 주관으로 '코로나 시대 항바이러스 식품 개발' 심포지엄을 개최한 바 있다. 심포지엄에서 남양유업 측은 "불가리스 발효유 제품에 대한 실험 결과 인플루엔자(H1N1)를 99.999%까지 사멸하는 것을 확인했다"며 "코로나19 억제 효과 연구에서도 77.8% 저감 효과를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장에서 배포한 자료를 통해 "(불가리스 제품을) 구강을 통해 음용하는 점을 고려하면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소·억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심포지엄 직후 남양유업 주가가 급등하고 일부 온라인쇼핑몰에서 불가리스 제품이 품절되는 등의 현상이 나타났지만, 단기에 그쳤다. 해당 연구결과의 신뢰도가 낮다는 지적과 함께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남양유업을 식품표시광고법 위반 혐의로 행정처분 및 고발 조치하며 분위기는 급반전됐다.

식약처는 지난 15일 남양유업의 발표가 순수 학술 목적이 아닌 자사 제품 홍보를 위한 목적이 있었다고 보고 남양유업을 고발했다. 식품법 제8조는 '질병의 예방·치료에 효능이 있는 것으로 인식할 우려가 있는 표시 또는 광고'를 금지하고 있다. 이를 위반하면 영업정지 2개월의 행정처분 또는 10년 이하 징역, 1억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업계에서는 남양유업 세종공장의 영업정지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세종시는 남양유업 측에 지난 16일 세종공장의 2개월 영업정지 행정처분 내용을 사전 통보했다. 다만 이 처분이 확정되더라도 사측이 행정처분에 대한 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에 나설 수 있어 실제 공장 운영 중단 사태까지 가지 않을 것이라는 의견도 나온다. 시는 다음달 3일까지 남양유업 측의 의견서를 접수한 뒤 청문 절차를 거쳐 행정처분을 최종 확정할 방침이다.

남양유업이 8년 전에 이어 또다시 대국민사과에 나설지도 주목된다. 2013년 남양유업은 본사 직원이 대리점 직원에게 폭언하며 물량 밀어내기 갑질 사태를 벌였다가 적발돼 과징금 제재를 받았다. 당시 남양유업 영업사원의 욕설이 담긴 녹음파일이 공개되며 불매운동이 확산했고, 김웅 대표와 본부장급 임원들은 기자회견을 열고 "밀어내기 행위 등 잘못된 관행이 일어난 사실을 인정한다"며 대국민 사과했다.

이미경 한경닷컴 기자 capital@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