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아도 꿈결' 박탐희, 센터장 승진에서 누락... 양소민과 신경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5-03 21:53   수정 2021-05-03 21:55

'속아도 꿈결' 박탐희, 센터장 승진에서 누락... 양소민과 신경전

'속아도 꿈결'(사진=방송 화면 캡처)

박탐희가 양소민과 신경전 끝에 승진에서 누락됐다.

3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에서는 기유영(양소민 분)의 심기를 건드린 인영혜(박탐희 분)가 센터장 자리에서 탈락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찰거머리처럼 집에 붙어있는 임헌(조한결 분)을 본 인영혜는 "왜 아직도 이러고 있어?"라며 임헌의 멱살을 잡고 집 밖으로 내쫓았다. 마침 그 모습을 보게 된 기유영(양소민 분)은 "이거이 온데가 여기야? 이꼴 당하려고 와?"라며 복창터져 했다. 이에 금상백(류진 분)은 기유영의 눈치를 살피며 "아까는 애가 하도 버티니까 어쩔 수 없었다"라며 변명을 늘어놨다.

다음날 기유영은 물리치료사들 사이에서 승진 발표를 했고, 인영혜는 센터장에서 미끄러졌다. 인영혜는 "잠깐만요, 왜 갑자기?"라며 예상 밖 승진 소식에 황당해했다. 기유영은 "제 판단이고, 제 권한이다"라며 단호하게 말했다. 한편 인영혜는 엎친 데 덮친 격으로 오해까지 사게 됐다. 센터장이 된 직원은 정규직이 된다는 사실을 인영혜가 숨겼다는 사실에 배신감을 느꼈고 병원장마저 인영혜의 인사 처리를 모른 척 하는 상황에 놓이며 두 사람의 사이는 더 벌어지게 됐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