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그랜마’ 윤여정의 매력적인 패션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1-05-04 11:29  

‘K-그랜마’ 윤여정의 매력적인 패션



[정혜진 기자] 영화 ‘미나리’의 순자 할머니 역으로 한국 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은 배우 윤여정. 세계인들의 찬사를 받으며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윤며들게 만드는 그의 매력은 셀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하다.


영화, 드라마를 오가며 그만의 색깔을 담은 연기로 대중들을 웃고 울게 만든 그녀. 시간이 흐를수록 뻔해지고 매너리즘에 빠지기 십상이지만, 그는 갈수록 새롭고 세련된 연기를 선보이며 대중들의 공감을 끌어냈다. 연기 그리고 인생 자체에 있어 현실에 안주하는 법이 없다. 정형화된 포맷을 탈피하며 ‘탈꼰대 철학’을 몸소 보여준 그의 애티튜드에 MZ 세대들도 열광하며 ‘윤며들었다’고 표현했다.


도전하는 인생을 몸소 보여주는 그는 옷도 그냥 입는 법이 없다. 나이를 한 살 한 살 먹을수록 포기하게 되는 것들이 있지만, 이런 공식은 그에게 통하지 않는다. 다채로운 컬러를 자유자재로 활용한다거나, 힙한 아이템을 찰떡같이 소화한다거나 등 남다른 패션 센스를 뽐내며 스타일리시한 삶을 살고 있는 그다. 70대라고는 믿기지 않은 놀라운 핏과 스타일링으로 이 시대 가장 핫한 여성으로 꼽히는 배우 윤여정. 나이 불문 따라 하고 싶은 그녀만의 쿨한 스타일링을 준비했다.


우아하게 ‘드레스 업’




배우들의 배우로 불리는 그는 숱한 굴곡을 뒤로하고 정상의 자리를 꿰찼다. 인생 최대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그는 톱 여배우답게 우아하고 고혹적인 룩으로 중요한 자리를 빛내곤 한다. 평소 내추럴한 스타일을 선보이는 그는 공식 석상에선 주로 원피스나 스커트를 자주 입는 편임을 엿볼 수 있다.


아카데미 시상식에 입을 드레스로 무려 협찬 제의만 250벌이었다는 그는 이를 모두 거절했다고 한다. 결국 그가 선택한 건 화려하진 않지만 심플하고 단아함이 매력적인 드레스였다. 그와 잘 어울리는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드레스. 당당한 애티튜드, 윤여정이라는 브랜드 자체로 빛이 나는 우아한 아우라를 뿜으면서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또한 그는 연한 베이지 컬러의 원피스와 아이보리 컬러의 트렌치코트를 함께 매치한 내추럴한 엘레강스 룩을 선보였다. 안정적인 톤온톤 코디에 블랙 스트랩 샌들힐로 마무리하면서 여성스럽고 섹시한 느낌을 준 것이 포인트다.


내추럴함이 매력! ‘꾸안꾸 룩’




배우 윤여정을 떠올리면 제일 먼저 꾸미지 않은 자연스러움이 먼저 생각나곤 한다. 인위적인 않은, 사치 부리지 않았지만 돋보이는 그런 꾸안꾸 룩을 자주 선보인다.


그의 일상 룩은 항상 기본에 충실하다. 그는 화이트 티셔츠에 데님 팬츠, 스니커즈로 심플하고 캐주얼한 룩을 완성했으며 여기에 그레이 컬러 삭스와 은은한 주얼리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잊지 않았다. 또한 항상 빠지지 않는 시그니처 둥근 프레임의 레트로풍 선글라스는 그의 모던한 사복 패션에 스타일리시함을 더해주기도 한다.


힙한 스타일링도 찰떡!




그의 센스 넘치는 사복 패션을 자연스레 감상할 수 있었던 프로그램 tvN ‘윤식당’, ‘윤스테이’. 공식 석상의 우아한 여배우 모습도 좋지만 자연스러운 사복 패션은 늘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러블리한 깅엄 체크 원피스에 시크한 블랙 봄버 재킷을 매치하여 매력적이고 힙한 느낌을 연출했다. ‘역시 윤여정’이란 말이 절로 나올 정도로 패션 조합을 잘하는 그다. 사랑스럽지만 고전적인 깅엄 체크 원피스를 스트릿 감성의 봄버와 매치하면서 더욱 매력적으로 탈바꿈했다. (사진출처: 후크엔터테인먼트, 스티븐연 공식 인스타그램, tvN ’윤스테이’ 유튜브 캡처)


bnt뉴스 기사제보 fashion@bntnews.co.kr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