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유통업체 타겟, 52주 최저치로 추락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5-18 23:47   수정 2022-05-18 23:48

이 기사는 국내 최대 해외 투자정보 플랫폼 “한경 글로벌마켓”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미 소매 유통업체인 타겟(Target Corporation. 티커 TGT) 주가가 52주 최저치로 하락했다. 월가 예상보다 1분기 실적이 나빴던 게 주가를 끌어내렸다.



마켓워치에 따르면 타겟은 18일(현지시간) 24% 급락한 161.61 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타겟은 지난 1분기(2022.2~2022.4) 10억 1000만 달러(주당 2.16 달러)의 순이익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작년 동기엔 21억 달러(주당 4.17 달러)의 순이익을 냈었다.
일시적 요인을 제외한 조정 후 주당순이익은 2.19 달러로 시장예상치(3.07 달러)를 크게 밑돌았다.
시장에선 타겟의 실적이 콜스(Kohl's. KSS), 베스트 바이(Best Buy . BBY), 어번 아웃필터스(Urban Outfitters. URBN), 달러 제너럴(Dollar General, DG) 등 다른 유통업체들의 주가에 악영향을 줄 만큼 나빴다고 평가했다.
첫째, 월마트의 실적 악화가 경영 실수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고 둘째, 소매 유통업체들의 실적 저조도 단순한 전자상거래만의 문제가 아니며 셋째, 재량품목에 대한 소비자들의 지출은 상당히 일관되게 감소했으며 넷째, 고소득자들의 소비도 인플레이션으로 인해 주춤하고 있다는 것이다.


강현철 객원기자 hckang@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