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금리인상 속도조절론에 10% 상승...비트코인 3만달러 넘볼까[한경 코알라]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7-29 08:31  

美 금리인상 속도조절론에 10% 상승...비트코인 3만달러 넘볼까[한경 코알라]



7월 29일 한국경제신문의 암호화폐 투자 뉴스레터 '코알라'에 실린 기사입니다. 주 3회 아침 발행하는 코알라를 받아보세요!
무료 구독신청 hankyung.com/newsletter


FOMC 호재에 '숏 세력' 대규모 청산

28일 새벽 미국 FOMC(연방공개시장위원회)가 끝나자 비트코인은 10% 가까이 반등했다. 75bp 금리 인상이 발표됐지만, FOMC 직후 제롬 파월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의 발언에 투자자들의 초점이 맞춰졌다. 파월 의장이 "금리인상 속도를 늦출 수 있다"며 속도조절론을 시사했기 때문이다. 75bp는 이미 선반영된 악재라는 시각도 있고, 최근 우려된 100bp가 아니라는 점에서 '안도 랠리'가 펼쳐진 측면도 있다.

비트코인이 급등하자 많은 세력이 하락을 예상한 탓에 숏(Short) 물량이 대규모로 청산당하는 '숏 스퀴즈'가 나왔다. 지난달말 2만 달러를 회복한 이후 급등과 급락을 반복하면서도 지지선을 꾸준히 높이면서 점진적인 상승세를 만드는 모양새는 확실하다. 하지만 많은 거래량을 동반한 차트 움직임이 아니라는 게 문제다. 이 때문에 투자자들로부터 상승에 대한 확신을 주지 못하고 있고, 신규 매수세 유입으로 이어지지 않고있다. 따라서 다가오는 소강상태 국면에서 얼마만큼의 상승폭을 반납할 지를 주목해야 한다. 이번 주말이 7월의 마지막 주봉과 월봉을 모두 마감하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큰 변동성이 나올 가능성이 매우 높다.

어디까지나 암호화폐 시장만의 호재로 인한 상승이 아니기 때문에 개미 투자자들이 재진입하기에는 시장의 불확실성이 완전히 해소된 상황이라고 보기 어렵다. 거래량을 동반한 고래들의 움직임을 기대하거나, 9월로 예정된 이더리움의 '머지 업그레이드'에 맞춰 알트코인들의 상승세가 나올 지도 챙겨봐야 한다.


▲비트코인 1일봉 차트 (출처 : 바이비트 거래소)


1일봉 기준, 주초부터 미국 FOMC가 끝나고 크게 반등하면서 하늘색 상승 추세선을 안정적으로 지키고 있는 양상이다. 갑작스런 반등 뒤에는 소강 상태가 이어지다가 상승폭을 다시 반납할 수도 있다. 하지만 주말 내 2만2000달러 위를 지켜주기만 한다면 3만 달러를 향한 랠리가 시작될 가능성도 존재한다. 노란색 구간 내 저항값이 크지 않은 만큼, 큰 매수세를 기반으로 빠르게 3만 달러까지 나아가야 안정적인 반등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비트코인 월봉 차트 (출처 : 바이비트 거래소)

월봉 기준, 작년부터 이어진 하락 추세선을 벗어나고 있지는 않다. 3개월만에 양봉으로 전환하면 큰 폭의 하락 위험으로부터 벗어나 매수세를 모을 모멘텀을 만들 수 있다. 다만 지난 4월처럼 하락 추세선을 뚫지 못하고 매도세에 부딪혀 떨어지면 새로운 저점을 갱신할 수 있다. 3만 달러 안착 여부가 중요한 관전 포인트다.


▲비트코인 장기 실현 가격 및 200주 이평선 지표 (출처 : glassnode)

비트코인이 반등 추세를 유지하며 2만 달러 위를 강하게 지키자 비트코인의 실현 가격과 장기 보유자 실현 가격·200주 이동평균선 3가지 장기 분석 지표가 모두 비트코인 가격과 근접한 지점에 접근했다. 이 3가지 지표는 비트코인의 시장 바닥을 측정하는데 사용되는 유명한 모델 중 하나다. 역사적으로 3가지 선이 만난 뒤 교차할 때 하락장에서 반등했다.


▲비트코인 호들러 트랜드 지표 (출처 :glassnode)

3개월 미만 단기 코인 보유자들의 총액(USD 기준)은 구조적 하락 추세에 들어섰다. 단기 보유자들이 소지한 코인이 고래들에게 재분배될 가능성이 있음을 나타낸다. 이후 점차 거래소 밖으로 유출할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이런 추세는 최고점에서 하락 후 움직이지 않았던 고래들에게서 HODL(호들링·장기보유)에 대한 확신이 커지고 있다는 신호로 해석할 수 있다.


▲비트코인 채굴 난이도 지표 (출처 : glassnode)

채굴 난이도는 연속으로 연달아 세 번째 하락세를 이어가면서 5% 가량 떨어졌다. 이같은 조정은 2021년 7월 이후 가장 큰 하락폭이다. 당시 채굴 난이도 하락은 중국의 채굴 금지 발표 여파로 채굴에 어려움을 겪은 것이 원인이었다. 최근의 하락세는 채굴장 운영 중단으로 인해 채굴 수요가 감소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 글은 암호화폐 투자 뉴스레터 구독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관점을 제공하기 위해 소개한 외부 필진 칼럼이며 한국경제신문의 입장이 아닙니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