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SK에코플랜트, 차나칼레 대교로 '유럽 강철 교량상' 받아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22-09-27 15:26   수정 2022-09-27 15:27

DL이앤씨·SK에코플랜트, 차나칼레 대교로 '유럽 강철 교량상' 받아



DL이앤씨는 SK에코플랜트와 함께 준공한 세계 최장 현수교 ‘차나칼레 대교’가 유럽철강공사협회(ECCS)로부터 ‘유럽 강철 교량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2년마다 시상하는 유럽 강철 교량상은 뛰어난 기술로 지어진 유럽 내 강철 교량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수상작을 정한다. 올해 행사는 지난 22일 튀르키예 이스탄불에서 열렸다.

차나칼레 대교는 유럽 전역에서 접수된 20여개의 경쟁 프로젝트를 따돌렸다. 혹독한 현장 조건에서도 첨단 기술로 지진과 강풍 등에 대한 높은 안정성을 갖춰 시공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유럽과 아시아 대륙을 연결하는 차나칼레 대교는 2018년 4월 착공해 약 48개월의 공기를 거쳐 지난 3월 준공됐다.

이 대교는 총길이가 3563m, 주탑과 주탑 사이의 거리인 주경간장이 2023m로 세계에서 가장 긴 현수교다. 기존 세계 최장 현수교인 일본 아카시 해협 대교(주경간장 1991m)를 밀어내며 세계 1위로 자리매김했다.

차나칼레 대교는 건설 과정에서 프랑스 에펠탑(320m), 일본 도쿄타워(333m)를 뛰어넘는 세계 최고 높이의 주탑(334m)이 설치됐다.

이 프로젝트는 DL이앤씨와 SK에코플랜트가 현수교와 연결 도로를 준공하고, 약 12년간 운영한 뒤 현지 정부에 이관하는 건설·운영·양도(BOT) 방식의 민관협력사업이다.

이동희 DL이앤씨 토목사업본부장은 “국산 자립 기술과 자재로 완성한 세계 최장 현수교인 차나칼레 대교가 세계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부가가치 글로벌 디벨로퍼 시장을 집중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혜인 기자 hey@hankyung.com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