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엠은 왜! 여행사를 인수했을까?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2-04-20 21:04   수정 2012-04-20 21:04

에스엠은 왜! 여행사를 인수했을까?

에스엠은 왜! 제작사가 아닌 여행사를 인수했을까?







에스엠엔터테인먼트가 지난 4월 16일 코스닥 상장 여행사인 BT&I 지분 45.45% 취득하면서 경영권을 인수했다고 공시했다.



그동안 시장에서 제작사 등을 인수할 것이라는 소문이 돌았던 에스엠의 기업 인수합병(M&A)은 결국 제작사가 아닌 적자를 기록하고 있는 중소형 여행사였다.



에스엠은 이번 인수를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는 한류와 케이팝(K-POP) 콘텐츠를 영상 콘텐츠 사업으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김영민 에스엠 대표이사는 “이번 BT&I 인수로 K팝의 비즈니스모델을 외식, 의류, 숙박, 전시사업 등 다양한 산업과 결합하는 K컬처 비즈니스모델로 확산하는 기반을 만들 수 있게 됐다”며 “이를 계기로 SM엔터테인먼트는 음악과 영상콘텐츠를 아우르는 종합 엔터테인먼트그룹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문가들은 BT&I가 아예 다른 성격으로 변하게 될 가능성도 제기했다. 김시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에스엠이 그동안 유상증자 600억원 가운데 절반을 영상 콘텐츠에 투자하겠다고 공언해 왔는데, 드라마 제작사 인수 대신 드라마 제작사업을 추가할 수 있는 회사를 찾아 목적을 달성한 것으로 판단된다”며 “BT&I는 여행업이 아니라 드라마 제작을 주로 하는 회사가 될 가능성이 크다”고 예상했다.







지난 13일 두번째 방송에서 상장사 인수 가능성을 정확하게 예측했던 한국경제TV의 ‘생방송 연예플러스주식’은 이번 주 종합엔터테인먼트그룹으로 도약을 외치며 제작사가 아닌 여행사를 인수한 에스엠엔터테인먼트의 향후 계획과 주가 변화를 예상해본다.



아울러 특별기획으로 준비한 <한류 열풍의 진실 : 거품인가 돌풍인가?>에서는 일본, 미국을 지나 유럽 남미로까지 확대되고 있는 한류아이돌의 인기와 소속사의 매출변화를 통해 관련기업의 현 주가를 심도있게 분석한다.







핫뉴스 바로알기(일명:핫바)코너에서는 최근 음원차트를 석권하고 있는 버스커버스커 열풍과 시행 임박한 음원종량제의 득과 실을 파헤치며 음원 관련주 흐름에 대해 속속들이 파헤쳐보는 시간을 갖는다.



◇ 국내 최초로 시도하는 엔터테인먼트뉴스와 주식과의 융합콘텐츠!



화려하기만 한 엔터주 - 주식투자자들은 미처 몰랐던 무대 위의 모습이 아닌 - 실제 엔터주의 현 상황을 객관적으로 분석하여 주가에 미치는 영향을 전달하는 본격 스탁테인먼트 프로그램.



방송 2회 만에 각종 이슈를 불러 일으키고 있는 <생방송 연예플러스주식>은 매주 금요일 저녁 7시부터 한국경제TV를 통해 생방송으로 만나볼 수 있다.







< 홈페이지 링크 : http://www.wowtv.co.kr/broadcenter/program/index.asp?from=tv&pgmid=P1874&pcode=T02030000 >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