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신기술 "테크-슈" 뜬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3-19 07:52  

신소재·신기술 "테크-슈" 뜬다

최근 가벼운 운동화가 최고라는 공식이 깨지고 있다. 러닝화 시장에 혁신적인 기술 경쟁이 펼쳐지면서 경량성은 러닝화에 기본으로 인식되기 시작했다. 이제 업계에서는 다양한 공법과 혁신적인 소재를 적용하고 쿠셔닝, 충격분산, 에너지 리터닝 등 다양한 신기술로 무장한 ‘테크-슈’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테크-슈’는 테크놀로지(Technology)와 슈즈(Shoes)의 합성어로 다양한 기술이 담긴 제품들을 뜻한다.

전문적인 선수들도 아닌, 일반 소비자를 대상으로 이와 같은 기술 전쟁이 펼쳐지는 이유는 무엇보다 러닝의 인기 상승을 꼽을 수 있다. 지속된 경기 불황으로 스트레스가 증가하면서 운동효과와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되는 달리기에 자연스럽게 관심이 쏠리게 되었고, 운동화 비용이면 건강까지 유지할 수 있어 평생스포츠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주변 공원이나 달리기 코스 등 사회 인프라 확충도 러닝의 인기를 끌어 올린 주요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이런 러닝의 인기는 고스란히 러닝화로 이어졌다. 업계에서는 소비자들에게 뛰어난 착용감을 제공하고 효과적인 러닝을 도우며, 더 나아가 러닝시장의 저변 확대를 위해 뛰어난 제품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다.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www.adidas.com)는 높은 효율의 에너지 리턴과 혁신적인 쿠셔닝 기술이 적용된 ‘에너지 부스트(Energy Boost)’ 러닝화를 출시했다. 그 동안 운동화를 선택할 때 고민했던 부드러운 쿠셔닝과 즉각적인 반응의 쿠셔닝, 모두를 결합시킨 새로운 소재의 제품이다.

‘에너지 부스트’는 노면 충격을 흡수하여 러닝 에너지로 변환시키는 뛰어난 에너지 리턴과 온도 변화에도 지속적인 쿠셔닝, 차별된 편안함을 선사해, 한층 진화된 러닝을 경험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세계최대종합화학회사 BASF와의 협력을 통해 열가소성 폴리우레탄 엘라스토머(TPU)을 수천 개의 작은 캡슐로 만들었는데, 이 캡술이 에너지를 저장한 뒤 움직일 때 마다 더 효율적으로 에너지를 전해준다. 또한, 다양한 날씨와 오랜 러닝에도 변함없는 쿠셔닝으로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스포츠브랜드 나이키는 새로운 에어맥스 시리즈인 ‘에어맥스+ 2013’을 출시했다.

에어맥스+ 2013의 가장 큰 특징은 자연스런 움직임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뛰어난 유연성이다. 발가락부터 뒤꿈치까지 이어지는 혁신적인 충격 흡수 시스템인 맥스 에어(Max Air) 내부의 벽을 최소화해 공기의 자연스러운 흐름을 극대화했다.

내부 튜브는 발의 이동에 반응해 움직이도록 설계되어 유연함과 부드러운 쿠셔닝을 제공한다. 갑피에는 착용감을 유지하면서도 경량성과 통기성이라는 기능적 요소를 충족시키기 위해 하이퍼퓨즈(Nike Hyperfuse) 시스템을 적용했다.

한편, 지난 1월 나이키는 에어맥스+ 2013 출시를 기념해 제주도 대자연의 맑은 공기 위에서 유연한 러닝을 즐길 수 있는 `에어맥스 에픽런(Air Max Epic Run)` 이벤트를 개최했다.

스포츠 브랜드 르꼬끄 스포르티브는 무게 조절 및 쿠셔닝, 열 관리 등 러닝에 최적화된 3가지 기능으로 발에 가해지는 힘의 밸런스를 조절해 주는 기능성 러닝화 `트리팟(Tripod)`을 출시했다.

성질과 경도가 다른 3개 중간 밑창(미드솔)으로 러닝 시 발의 균형을 잡아주고 추진력을 더해준다. 특히 접지 시 충격을 흡수·분산하고 무게를 앞으로 전달해 다음 스텝에 추진력을 주는 3단계 구조로 설계, 운동 효과 향상을 돕는다.

또한 밑창(아웃솔)은 앞과 뒷 부분에 다른 고무 소재를 사용해 탄성 기능을 높였다. 안감은 미국 항공우주국이 우주복 제작에 도입한 `아웃라스트` 소재를 적용해 발 온도를 조절한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리복의 ′직라이트 런(ZIGLITE RUN)′은 기존 직텍의 쿠셔닝 기능에 더 세련되진 디자인과 경량성이 더해진 혁신적인 제품으로 듀얼 덴시티(이중 중창)는 경량성과 안정성뿐만 아니라 더욱 부드럽고 강화된 쿠셔닝을 제공한다.

또 직텍의 독특한 지그재그 형태의 아웃솔은 바닥을 디딜 때 뒤꿈치부터 발가락까지의 편안한 움직임을 도와주며, 달릴 시에 마찰력을 제공해 안정감이 있는 움직임이 가능하도록 해준다.

한편, 리복의 직텍은 지난 2010년 미국족부의학협회에서 안전한 러닝화로 선정된 바 있다.

스포츠 브랜드 헤드(HEAD)가 뛰어난 쿠셔닝과 반발탄성 기능을 추가한 ‘베어풋 2013 업그레이드 버전’을 선보였다.

헤드의 베어풋은 발바닥 전체가 바닥에 닿으면서 체중의 2~ 3배에 달하는 충격을 최대한 고르게 분산시켜 몸의 균형을 유지할 수 있게 해 주는 제품이다.

특히, 올해 출시되는 베어풋은 ‘매트 솔’ 기술을 추가해 안정감을 높이고 도약이 뛰어나도록 설계된 점이 특징이다. 발의 충격을 가장 많이 받는 힐 부분에서 넓은 디스크 형태의 러버솔은 착지 시 안정된 균형감을 주고 발바닥 모양의 밑창은 발의 움직임에 민감하게 반응해 보다 편안하고 안정적인 워킹과 러닝이 가능하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op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