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디· 레이디제인 결별이유‥`이센스 사건` 알고보니...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입력 2013-06-17 15:36   수정 2013-06-17 17:15

쌈디· 레이디제인 결별이유‥`이센스 사건` 알고보니...

가수 쌈디(사이먼디, 본명 정기석)와 홍대 여신 레이디제인(본명 전지혜)이 6년간 열애 끝에 결별한 가운데 결별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사진 = 레이디제인 트위터>

17일 쌈디와 레이디제인의 소속사 측은 "올 초부터 관계가 소원해졌고 지난달 헤어졌다고 들었다"며 "교제 기간이 길다보니 자연스럽게 만남이 뜸해진 것 같다"며 밝혔다.

그렇다면 결별 이유로 지목된 `이센스 사건`은 무엇일까?



<사진 = 아메바 컬처>

이센스(슈프림팀, 본명 강민호)는 2011년 대마초 상습복용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고 밝힌 뒤 연예계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이후 그는 2년간 사회봉사 및 약물치료 수강 명령 등을 이행했다.

지난해 말 이센스는 자신의 트위터에 힙합하는 개그맨들을 향해 "난 솔직히 얘기해서 이거 존X 꼴보기 싫다"고 게재해 논란이 일었다.

쌈디, 이센스의 슈프림팀은 지난 3월 19일 디지털 음반 `땡스 포 더 웨이트`를 발표하고, 2년만에 활동을 재개했다.

네티즌들은 "이센스 챙겨주다가 레이디제인을 잃었네", "6년 사랑이 우정보다 못하군"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핀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블로그 링크 복사 링크 복사

    관련뉴스

      top
      • 마이핀
      • 와우캐시
      • 고객센터
      • 페이스 북
      • 유튜브
      • 카카오페이지

      마이핀

      와우캐시

      와우넷에서 실제 현금과
      동일하게 사용되는 사이버머니
      캐시충전
      서비스 상품
      월정액 서비스
      GOLD 한국경제 TV 실시간 방송
      GOLD PLUS 골드서비스 + VOD 주식강좌
      파트너 방송 파트너방송 + 녹화방송 + 회원전용게시판
      +SMS증권정보 + 골드플러스 서비스

      고객센터

      강연회·행사 더보기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이벤트

      7일간 등록된 일정이 없습니다.

      공지사항 더보기

      open